로고

윤 대통령, ‘23차 민생토론회서, 특례시 특별법 제정’ 발표

홍남표 시장 “창원 미래 50년 제도적 발판 삼겠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3/25 [16:18]

윤 대통령, ‘23차 민생토론회서, 특례시 특별법 제정’ 발표

홍남표 시장 “창원 미래 50년 제도적 발판 삼겠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3/25 [16:18]

▲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5일 용인에서 개최된 제23차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창원·수원·고양·용인 4개 특례시 특별법 제정 추진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창원특례시는 특례시 지원 추진체계 마련 및 특례시 행·재정적 지원과 권한 확보의 법적 근거가 되는 정부의 「(가칭) 특례시 특별법」 제정 추진계획이 창원시 미래 50년 도약의 중요한 제도적 발판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창원시는 3개 특례시(수원·고양·용인)와 함께 「(가칭) 특례시 특별법」 법안을 마련하여 국회·중앙부처·지방시대위원회에 법제화를 건의하고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특례시 지원의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가칭) 특례시 특별법’의 구체적인 방향과 세부 사항 논의를 위해 행정안전부와 적극 협의하여 조직·재정·기획 등 실질적인 권한 확보와 미래형 산업혁신, 도시개발 등 지역발전의 제도적 발판으로 삼겠다”며, “비수도권 특례시 기준 변경도 정부에 적극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announces ‘Enactment of special law for special cases’ at the 23rd People’s Livelihood Debate

 

Mayor Hong Nam-pyo “We will use Changwon as an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 next 50 years”

 

President Yoon Seok-yeol announced the push for enactment of special laws for the four special cities of Changwon, Suwon, Goyang, and Yongin at the 23rd People's Livelihood Debate held in Yongin on the 25th.

 

Accordingly, the government's plan to enact the "(tentative name) Special Act on Special Cities," which serves as the legal basis for establishing a support promotion system for special cities and securing administrative and financial support and authority for special cities, is an important institutional stepping stone for Changwon City to take a leap forward in the next 50 years. He said he expects this to happen.

 

In the meantime, Changwon City, along with three special cities (Suwon, Goyang, and Yongin), has prepared a bill called the "(tentative name) Special Act on Special Cities" and proposed its enactment to the National Assembly, central ministries, and local councils, and held discussions to support special cities. We have continued to make efforts to establish a basis.

 

Changwon Special City Mayor Hong Nam-pyo said, “We will actively consult with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o discuss the specific direction and details of the ‘(tentative name) Special Act on Special Cities’ to secure practical authority in organization, finance, and planning, and to establish institutional systems for regional development such as future industrial innovation and urban development. “We will use it as a stepping stone,” he said, adding, “We will also actively recommend changes to the standards for special cases in non-metropolitan areas to the government.”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