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해지역자활센터, 일자리 창출 위한 ‘북카페’ 개점

양영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7:08]

김해지역자활센터, 일자리 창출 위한 ‘북카페’ 개점

양영석 기자 | 입력 : 2024/02/29 [17:08]

▲ 김해시는 저소득 청년 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김해지역자활센터의 새로운 자활사업장 ‘북카페 Fe’를 지난 29일 개점했다.


[브레이크뉴스=양영석 기자] 김해시는 저소득 청년 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청년층 자립을 위해 김해교육지원청 내에 김해지역자활센터의 새로운 자활사업장 ‘북카페 Fe’를 지난 29일 개점했다고 밝혔다.

 

북카페 Fe는 교육지원청 신청사 1층 165㎡(50평)를 무상 임대받아 시설을 설치해 운영은 김해지역자활센터 청년자립지원사업단 자활근로자 8명(현재 4명)의 참여로 이뤄지며 커피, 음료, 디저트류, 자활생산품을 판매하고 에코백, 전사컵, 업사이클링 등 다양한 청년층 체험, 문화활동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김해지역자활센터는 2000년 8월 개소한 이후 현재 16개의 자활근로사업단과 6개 자활기업을 운영해 저소득 주민 320명에게 맞춤형 자활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보건복지부 주관 ‘2023년 지역자활센터 성과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홍태용 시장은 “저소득 청년에게 많은 기회가 절실한 시점에 사회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일자리를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에 보다 나은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imhae Regional Self-Reliance Center opens ‘Book Café’ to create jobs

 

Gimhae City announced that, as part of its low-income youth employment project, it opened ‘Book Cafe Fe’, a new self-reliance business site of the Gimhae Regional Self-reliance Center within the Gimhae Office of Education, on the 29th to help young people become self-reliant.

 

Book Cafe Fe leased 165㎡ (50 pyeong) on the first floor of the Office of Education Office's new building for free and installed facilities. It is operated by 8 self-reliance workers (currently 4) from the Gimhae Regional Self-reliance Center Youth Self-reliance Support Project Group and provides coffee, beverages, and coffee. We plan to sell desserts and self-supporting products, and also showcase various youth experiences and cultural activities such as eco bags, warrior cups, and upcycling.

 

Since its opening in August 2000, the Gimhae Regional Self-Sufficiency Center currently operates 16 self-reliance worker groups and 6 self-reliance companies, providing customized self-reliance support services to 320 low-income residents. Thanks to these efforts, we were selected as an excellent institution in the ‘2023 Regional Self-Reliance Center Performance Evaluation’ host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Mayor Hong Tae-yong said, “I am very happy to be able to provide low-income young people with jobs that allow them to participate in social activities at a time when they desperately need more opportunities,”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make active efforts to provide better jobs to low-income people.”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