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 ‘설 연휴 자족형복합행정타운’ 현장점검

사업추진상황 및 임금체불 방지 점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2/06 [13:47]

창원특례시, ‘설 연휴 자족형복합행정타운’ 현장점검

사업추진상황 및 임금체불 방지 점검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2/06 [13:47]

▲ 조명래 창원특례시 제2부시장이 6일 설을 맞아 자족형복합행정타운 도시개발사업 현장 시설물을 점검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조명래 창원특례시 제2부시장이 6일 설을 맞아 관내 주요 사업장 중 하나인 창원 자족형복합행정타운 도시개발사업 사업 현장을 방문해 설 연휴를 앞두고 협력업체 임금체불 발생여부와 사업추진 상황 등을 확인하였으며, 지난 주말부터 내린 비로 현장 관리상황 및 인근 주민들의 안전사고 발생이 없도록 주변 시설물을 점검했다.

 

창원 자족형복합행정타운 도시개발사업은 마산회원구 회성동 일원의 71만 5,587㎡ 부지에 2026년까지 6,269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행정과 주거의 기능을 합친 복합행정타운의 부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부지조성이 완료되면 마산회원구청, 회원소방서, 창원지방법원 마산지원 및 창원지방검찰청 마산지청을 비롯한 13개 공공기관이 들어설 예정이다.

 

작년까지 마산회원구청, 마산회원소방서, 한전KDN, 창원지방법원 마산지원 및 공동주택(1·2블럭)용지 등 총 5필지 토지매매계약을 추진하였고, 공공용시설용지 또한 토지매매 절차를 위한 협의를 추진하고 있어, 2026년 토지매매 절차가 완료되면 사업의 건전성과 공공성을 확보할 수 있다.

 

현재 시공사인 태영건설은 워크아웃이 개시되어 채권단의 협의회가 결의되었으며, 창원 자족형복합행정타운의 대주단 역시 자율협의회를 소집하여 사업정상화 방안을 위해 대주단에서 선정한 신용평가사의 현장 실사와 사업 정상화 방안 마련이 진행 중이다.

 

조명래 부시장은 “공공기관부지 매각에 필요한 행정지원과 사업현장 일일 상황점검 등 정상 추진을 위해 시에서 할 수 있는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Special City, on-site inspection of ‘Lunar New Year Self-sufficient Complex Administrative Town’

 

Management and inspection of business progress status and prevention of wage arrears

 

Cho Myung-rae, the second vice mayor of Changwon Special City, visited the Changwon Self-sufficient Complex Administrative Town urban development project site, one of the major business sites in the district, to celebrate the Lunar New Year on the 6th and checked whether wage arrears occurred at partner companies and the status of project progres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 Due to the rain that has been falling since last weekend, the site management status and surrounding facilities were inspected to ensure that no safety accidents occurred for nearby residents.

 

The Changwon Self-sufficient Complex Administrative Town Urban Development Project is a project to create a complex administrative town combining administrative and residential functions by investing KRW 626.9 billion by 2026 on a 715,587㎡ site in Hoeseong-dong, Masan Hoewon-gu. Once construction is completed, 13 public institutions will be established, including the Masan Hoewon-gu Office, member fire stations, the Masan Branch of the Changwon District Court, and the Masan Branch of the Changwon District Prosecutors' Office.

 

Until last year, land sales contracts were promoted for a total of 5 lots, including Masan Hoewon-gu Office, Masan Hoewon Fire Station, KEPCO KDN, Changwon District Court Masan Branch, and apartment complex (1 and 2 blocks) sites, and consultations for land sale procedures were also held for public facility sites. As the land sale process is completed in 2026, the soundness and public nature of the project can be secured.

 

Taeyoung Construction, the current construction company, has started a workout and a creditors' council meeting has been resolved, and the lenders of Changwon Self-sufficient Complex Administrative Town have also convened an autonomous council to conduct on-site inspections by credit rating agencies selected by the lenders and prepare a business normalization plan. This is in progress.

 

Vice Mayor Cho Myung-rae said, “We will focus the administrative power available to the city to carry out normal operations, including administrative support necessary for the sale of public institution land and daily situation inspection of the project site.”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