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진주시, 산불대응센터 개소식

선제적 대응으로 산불방지 총력

정철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1/30 [15:35]

진주시, 산불대응센터 개소식

선제적 대응으로 산불방지 총력

정철규 기자 | 입력 : 2024/01/30 [15:35]

▲ 30일 진주시 산불대응센터 개소식 모습. 사진제공=진주시청.


[브레이크뉴스=정철규 기자]  진주시는 30일 산림 및 소방 관계기관과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등이 ‘진주시 산불대응센터’ 개소식을 갖고 산불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진주시 산불대응센터는 10억원을 투입해 진성면 ‘월아산 숲속의 진주’ 일원에 지난해 12월 건물 2동, 연면적 279.4㎡ 규모로 조성됐다.

 

이날 조규일 진주시장은 산불재난에 잘 대비해 푸른 산림을 미래세대에 잘 보전하고, 산불방지를 위한 유관기관의 협조와 시민들의 동참을 당부했다.

 

진주시 관계자는 “산불에 선제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산불방지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inju City, forest fire response center opening ceremony

All-out effort to prevent forest fires through preemptive response

 

On the 30th, Jinju City held an opening ceremony for the ‘Jinju City Wildfire Response Center’ and announced that forestry and firefighting-related organizations and specialized forest fire prevention and extinguishing crews will begin an all-out response to prevent forest fires.

 

The Jinju City Forest Fire Response Center was built in December last year in the Jinseong-myeon ‘Wolasan Forest Jinju’ area with an investment of 1 billion won, with two buildings and a total floor area of 279.4㎡.

 

On this day, Jinju Mayor Cho Gyu-il said that he should prepare well for forest fire disasters to preserve green forests for future generations, and requested cooperation from related organizations and participation from citizens to prevent forest fires.

 

An official from Jinju City said, “We plan to do our best to prevent forest fires by responding preemptively to the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