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전국 첫 ‘디지털 자유무역지역’ 마산해양신도시에 조성

홍남표 창원시장 “마산의 옛 영광 재현 기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1/05 [18:33]

전국 첫 ‘디지털 자유무역지역’ 마산해양신도시에 조성

홍남표 창원시장 “마산의 옛 영광 재현 기대”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1/05 [18:33]

▲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 조감도(창원시=제공)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5일 전국에서 처음으로 디지털 자유무역지역을 창원특례시 마산해양신도시에 지정하고 현재는 고시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창원특례시가 밝혔다.

 

마산해양신도시 내 공공부지에 33,089㎡ 규모로 지정되는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은 기존 제조업 위주의 산단 형태를 벗어나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는 D.N.A(Date. Network. AI) 기업이 집적화된 도시첨단산업단지다. 

 

창원시는 지난해 12월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요건을 마련하기 위해 ‘마산해양신도시(서항지구) 도시개발사업 구역지정(개발계획), 실시계획 변경 및 지형도면 고시’ 절차를 거쳐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 지정’을 정부에 요청했다.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을 기존 마산자유무역지역, 창원국가산업단지 등과 연계해 유·무형의 재화를 생산·수출하는 지능형 기계·제조 특구로 발전시킨다는 구상이다. 또한, 주거, 문화, 산업, 자연이 공존하는 새로운 산업생태계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식기반산업 △정보통신산업 △첨단제조업 등을 유치하고, 미래 모빌리티, 전자부품, 첨단 물류 등 미래 부가가치가 높은 분야 연구협력 공간인 DNA혁신타운도 조성할 계획이다. 

 

사업 기간은 2024년~2027년 총 4년이고 사업비는 총 3860억 원으로 국비 2900억 원, 지방비 960억 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이 완료되면 생산액 약 5,412억 원, 부가가치 약 2,264억 원, 취업자 3,441명 등의 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앞으로 시는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위해 경남도와 협력하여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전국 최초의 ‘디지털 마산자유무역지역’은 마산해양신도시를 중심으로 창원 미래 50년을 이끌어갈 혁신성장 동력의 한 축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국내 IT 기업과 스타트업, 외국계 기업, 그리고 젊은 인재를 많이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nation’s first ‘digital free trade zone’ was created in Masan New Maritime City.

 

Changwon Mayor Hong Nam-pyo “Expects Masan’s old glory to be restored”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nounced on the 5th that it has designated Masan New Maritime City in Changwon Special City as the first digital free trade zone in the country and that the notification process is currently in progress.

 

The 'Digital Masan Free Trade Zone', which is designated as an area of 33,089㎡ on public land in Masan New Marine City, is a high-tech urban area where D.N.A. (Date. Network. AI) companies are integrated in accordance with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breaking away from the existing manufacturing-oriented industrial complex. It's an industrial complex.

 

In December of last year, Changwon City went through the process of 'Masan Maritime New City (West Port District) Urban Development Project Zone Designation (Development Plan), Implementation Plan Change, and Topographic Map Notification' to prepare the requirements for designation as an urban high-tech industrial complex, and established the 'Digital Masan Free Trade Zone'. A request was made to the government for designation.

 

The plan is to develop the Digital Masan Free Trade Zone into an intelligent machinery and manufacturing special zone that produces and exports tangible and intangible goods by linking it with the existing Masan Free Trade Zone and Changwon National Industrial Complex. In addition, we aim to build a new industrial ecosystem where housing, culture, industry, and nature coexist.

 

To this end, we plan to attract △knowledge-based industries,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industries, and △high-tech manufacturing industries, and also create DNA Innovation Town, a space for research cooperation in fields with high future added value such as future mobility, electronic components, and advanced logistics.

 

The project period is a total of 4 years from 2024 to 2027, and the total project cost is 386 billion won, with 290 billion won in national funds and 96 billion won in local funds. When the Digital Masan Free Trade Zone is completed, it is expected to have an inducing effect of approximately KRW 541.2 billion in production, approximately KRW 226.4 billion in added value, and 3,441 jobs. In the future, the city plans to focus all its administrative power in cooperation with Gyeongsangnam-do to pass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Changwon Mayor Hong Nam-pyo said, “The nation’s first ‘Digital Masan Free Trade Zone’ will serve as an axis of the innovative growth engine that will lead Changwon for the next 50 years, centering on Masan New Marine City.” He added, “In the future, domestic IT companies, startups, “We will do our best to attract as many foreign companies and young talents as possible,”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