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터뷰] 오장석 한국자산관리공사 상임이사 취임 1주년

캠코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중점...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1/02 [07:12]

[인터뷰] 오장석 한국자산관리공사 상임이사 취임 1주년

캠코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중점...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1/02 [07:12]

▲ 오장석 한국자산관리공사 상임이사.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오장석 한국자산관리공사 상임이사가 취임 1주년을 맞아 경남미디어언론연대와 인터뷰를 갖고, 지난 1년 동안의 시간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오 상임이사는 인터뷰에 앞서 함께했던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처럼 남은 시간도 친구이자 동료로서 맡은 바 책임을 다해 주어진 임무에 충실하자며, 직원들을 격려하고 응원했다.

 

그러면서 캠코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는데, 캠코는 공공개발사업 뿐만 아니라, 금융 시장의 안정을 위해 금융기관의 부실채권을 매입하고, 신용회복과 관련된 다양한 프로그램 제공, 기업경영 정상화 지원, 국가 소유의 재산을 관리하고 체납된 세금을 효율적으로 징수하는 등의 업무를 맡고 있다고 밝혔다.

 

▲ 캠코 공공개발본부 총괄 상임이사 취임 1주년 소회는...

 

지난 1년을 보내면서 가장 인상 깊었던 점은 바로 우리 직원들의 전문성과 헌신입니다. 직원들은 높은 전문성과 근면함으로 국가를 위해 헌신적으로 일을 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역대 최대 규모의 신규 기금 개발사업(사업비 1,761억) 예산을 2024년에 확보하였습니다. 또 공공개발의 100호 사업인 '나라키움 강남통합청사‘를 국가로부터 승인받은 것도 큰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그리고 전국 87곳에 공사를 홍보함으로써 공사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연간 20억원 이상의 공사 광고비용을 절감하는 등 성과가 있었습니다.

 

▲ 공공개발본부에 대해...

 

우리 본부는 총 6개의 처와 27개 팀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회계사, 건축사, 기술사 등 전문 자격증과 풍부한 경험을 갖춘 약 140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공공개발은 크게 국유지개발과 공유지개발로 나누는데, 국유지개발은 2004년 위탁개발 제도 도입 이후, 기금개발 및 토지개발 등으로 확장되었습니다. 공유지개발은 국유지개발을 모델로 지난 2008년 도입되었습니다. 100건의 사업에 소요된 총 사업비는 약 3조 3,871억 원에 달하며, 유형 별로는 국유지 개발이 61건에 약 2조 3,699억원, 공유지 개발 등이 39건으로 약 1조 172억원입니다.

 

▲ 2024년도 공공개발사업의 주요 목표 및 계획이 있으시다면...

 

올해는 1조 원 이상의 신규 개발사업 추진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그중 약 7천억 규모의 국유개발과 약 3,800억원의 규모의 공유개발이 사업화 단계에 있습니다. 또 지방시대 정책사업에도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 경제 발전과 사회적가치 창출에 기여하겠습니다.

 

학교복합시설 활성화 정책 지원,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 지원시설 건립 (약 3,000억 원), 부산여성플라자 건립 (약 800억 원)등을 통해 지방시대 정책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입니다. 국가청사와 청년주택, 청년창업지원시설을 결합한 ‘복합청사’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공공건물 부분에서 탄소중립 실현과 에너지 효율성 증대를 선도해 나가겠습니다.

 

한국에너지공단, 남부발전과 같은 주요 공공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제로에너지 건물을 구현하고, 수소와 같은 저공해 에너지 발전 확대에 기여할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기존 공사 자금 위주의 조달 방식에서 벗어나, HUG(주택도시보증공사) 기금, 국유재산관리기금 등 다양한 재원을 활용하는 방향으로 사업 구조를 전환하고 있습니다.

 

▲ 최근 22대 총선 출마설에 대한 언론 보도가 있었는데 이에 대한 입장은...

 

최근 언론을 통해 총선 출마설이 보도된 바 있습니다. 이러한 보도는 현재 혼란스러운 정치 상황 속에서, 저의 정치 참여를 바라는 집단 지성을 갖춘 우리 위대한 창원 시민분들께서 보내주신 사랑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제가 현재 맡은 역할은 국가와 사회적으로 막중한 책임과 중대성을 가지는 일입니다. 저 또한 깊은 사명감과 보람을 느끼고 있습니다. 공공기관 임원으로서 앞으로도 지역과 국가 발전, 그리고 캠코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지속적으로 중점을 두고 노력하겠습니다.

 

▲ 끝으로 마무리 말씀...

 

청룡의 해인 2024년 갑진년 새해에도 경남니디어언론연대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앞으로도 캠코에 대한 아낌없는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리며, 우리 공사도 지역사회와 더 큰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terview] 1st anniversary of Oh Jang-seok’s inauguration as executive director of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Camco's focus on creating social value...

 

Oh Jang-seok, executive director of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had an interview with Gyeongnam Media and Press Solidarity to mark his first anniversary in office, and took time to look back on his time over the past year.

 

Executive Director Oh thanked the employees who were with him before the interview, and encouraged and supported them, telling them to spend the remaining time faithfully fulfilling their responsibilities as friends and colleagues, as they have done so far.

 

He then took time to explain about KAMCO. In addition to public development projects, KAMCO purchases non-performing loans from financial institutions to stabilize the financial market, provides various programs related to credit recovery, supports normalization of corporate management, and supports state-owned businesses. He said that he is in charge of tasks such as managing property and efficiently collecting delinquent taxes.

 

▲ Thoughts on the first anniversary of his inauguration as Executive Director of KAMCO Public Development Headquarters...

 

What has impressed me most over the past year is the professionalism and dedication of our employees. Employees are working dedicatedly for the country with high professionalism and diligence, and in recognition of these efforts, we have secured the largest budget for a new fund development project ever (project cost KRW 176.1 billion) in 2024. I also consider it a great honor to receive government approval for the ‘Naraquium Gangnam Integrated Building,’ the 100th public development project. And by promoting the construction in 87 locations across the country, we achieved results such as increasing the construction's brand value and reducing the construction's advertising costs by more than 2 billion won per year.

 

▲ About the Public Development Headquarters...

 

Our headquarters consists of a total of 6 departments and 27 teams, and is staffed by approximately 140 employees with professional qualifications and abundant experience, including accountants, architects, and engineers. Public development is largely divided into state-owned land development and public land development, and since the introduction of the consignment development system in 2004, state-owned land development has expanded to include fund development and land development. Public land development was introduced in 2008 based on the model of state-owned land development. The total project cost for 100 projects amounts to approximately KRW 3.3871 trillion. By type, development of state-owned land amounts to approximately KRW 2.3699 trillion for 61 cases, and development of public land for 39 cases totals approximately KRW 1.0172 trillion.

 

▲ Do you have any major goals and plans for public development projects in 2024...

 

This year, we aim to promote new development projects worth more than 1 trillion won. Among them, state-owned development worth about 700 billion won and shared development worth about 380 billion won are in the commercialization stage. We will also contribute to local economic development and social value creation through active participation in local policy projects.

 

We plan to actively participate in local policy projects through support for policies to revitalize school complexes, construction of public institution relocation support facilities in Chungnam Innovation City (approximately KRW 300 billion), and construction of Busan Women's Plaza (approximately KRW 80 billion). We plan to expand the ‘complex building’ project that combines the national government building, youth housing, and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facilities, and we will lead the way in realizing carbon neutrality and increasing energy efficiency in the public building sector.

 

Through business agreements with major public institutions such as the Korea Energy Agency and Korea Southern Power Company, we plan to implement zero-energy buildings and contribute to the expansion of low-emission energy generation such as hydrogen. To this end, we are shifting our business structure away from the existing construction fund-centered procurement method to utilizing various financial resources such as HUG (Housing and Urban Guarantee Corporation) funds and state-owned property management funds.

 

▲ Recently, there were media reports about the rumor of running for office in the 22nd general election, and what is your position on this...

 

Recently, there have been reports in the media about his candidacy in the general election. I consider these reports as love sent by our great Changwon citizens, who have collective intelligence and want my political participation amidst the current chaotic political situation.

 

The role I am currently taking on is one of great responsibility and importance to the nation and society. I also feel a deep sense of duty and reward. As a public institution executive, I will continue to focus on regional and national development and create social value for Camco.

 

▲ Lastly, closing remarks...

 

I wish the Gyeongnam News Media Coalition continued to prosper in the new year of 2024, the Year of the Blue Dragon. We ask for your continued love and interest in KAMCO, and we will do our best to provide greater value to the local community. thank you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