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3년간 차기 도 금고 지정절차 돌입

22일자 경남도 금고 지정신청 공고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9/22 [15:15]
종합뉴스
경제
경남도, 3년간 차기 도 금고 지정절차 돌입
22일자 경남도 금고 지정신청 공고
기사입력: 2022/09/22 [15:15]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도 전경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상남도는 현재 도 금고 약정기간이 올해 12월 31일 자로 만료됨에 따라 향후 3년간 도 금고를 책임질 금융기관을 지정하기 위해 22일 자 도 공보에 ‘도금고 지정 신청’을 공고했다.

 

차기 ‘경상남도 금고’는 은행법에 따른 은행이면서, 경상남도에 본점 또는 지점을 둔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공개경쟁방법으로 지정할 계획이다.

 

금고 지정에 따른 평가기준은 ▲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와 재무구조의 안정성 ▲ 도에 대한 대출 및 예금금리 ▲ 지역주민 이용 편의성 ▲ 금고업무 관리능력 ▲지역사회 기여 및 도와 협력사업 ▲ 기타사항(지역재투자 실적 및 도내 중소기업육성 대출실적․계획) 등 6개 항목이다.

 

경남도는 26일 금고 지정과 관련해 사전 설명회를 갖고, 10월 12일 제안서를 접수받아 경남도 금고지정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1월에 새로운 금고를 지정해 12월까지 차기 금고와 약정을 체결한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지정되는 금고 은행은 2023년 1월 1일부터 2025년 12월 31일까지 3년간 도 금고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1금고는 일반회계와 기금 5개(농어촌진흥, 투자유치진흥, 재해구호, 남북교류협력, 중소기업투자), 2금고는 특별회계(6개)와 기금 6개(지역개발, 통합재정안정화, 식품진흥, 재난관리, 사회적경제, 양성평등)를 담당하게 된다.

 

경남도 관계자는 "경상남도 금고의 지정 및 운영에 관한 조례의 금고 지정 평가기준에 따라 6개 항목을 평가해 1순위는 제1금고를, 2순위는 제2금고를 각각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sangnam-do begins the process of designating the next provincial safe for three years

Announcement of application for designation of a safe deposit box in Gyeongnam Province on the 22nd

 

Gyeongsangnam-do announced the ‘application for designation of a gold vault’ in the provincial bulletin on the 22nd to designate a financial institution that will be responsible for the provincial vault for the next three years, as the current provincial vault contract period expired on December 31 of this year.

 

The next ‘Gyeongsangnam-do Geumgo’ is a bank in accordance with the Banking Act and plans to designate it as an open competition method for financial institutions that have a head office or branch in Gyeongsangnam-do.

 

Evaluation criteria according to the designation of the safe are: ▲ internal and external credit rating and stability of financial structures of financial institutions ▲ interest rates on loans and deposits to provinces ▲ convenience for local residents ▲ ability to manage safe deposit boxes ▲ contribution to local communities and cooperative projects with help ▲ other matters (local reinvestment) performance and loan performance and plan to foste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the province).

 

Gyeongnam Province plans to hold a briefing session on the designation of the safe on the 26th, and after receiving the proposal on October 12, the Gyeongsangnam-do Geumgo Designation Deliberation Committee will deliberate it, and then designate a new safe in November and sign a contract with the next safe until December.

 

The Geumgo Bank designated this time will carry out the Geumgo business for three years from January 1, 2023 to December 31, 2025, and 1 safe deposit box will consist of 5 funds (rural and fishing village promotion, investment promotion promotion, disaster relief, Inter-Korean exchange and cooperation, investment in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the 2nd safe will be in charge of special accounts (6) and 6 funds (local development, integrated financial stabilization, food promotion, disaster management, social economy, gender equality).

 

An official from Gyeongsangnam-do said, "According to the ordinance on designation and operation of safes in Gyeongsangnam-do, six items will be evaluated according to the standards for the designation of safes.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