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남도, 동물용의약품 부정불량 유통 근절 나서

유통·판매되는 동물용의약품의 품질 향상과 부정·불량 약품 유통 방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4:42]

경남도, 동물용의약품 부정불량 유통 근절 나서

유통·판매되는 동물용의약품의 품질 향상과 부정·불량 약품 유통 방지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4/12 [14:42]

▲ 동물약사 감시 장면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남도는 도내 유통판매되는 동물용의약품의 품질 향상과 부정·불량 약품 유통 방지를 위해 동물약품 판매업소 647곳을 일제점검한다고 밝혔다.

 

감시기간은 오는 22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6주간 진행되며, 경남도와 시군 공무원으로 구성된 점검반이 업소를 방문해 동물약사(動物藥事) 감시와 동물용 의약품 항생물질·생물학적제제 수거검사를 실시한다.

 

이번 단속은 약사법과 동물약사감사요령, 동물용의약품 등 취급규칙에 따라 매년 1회 이상 실시하는 것으로 시설기준 적합 여부, 동물용 의약품 관리 실태 전반을 살펴볼 계획이다.

 

중점 감시 사항은 △수의사 처방전 없이 판매 시 판매 방법·기록관리·구입자 범위·준수사항 준수 여부 △무허가 동물용의약품 등의 판매여부 △유효기간이 지났거나 변질 또는 오염된 동물용 의약품 판매 여부 등이다.

 

특히, 동물약국·동물용 의약품 도매업소의 약사 근무 실태(위생복 착용, 명찰 패용, 약사 면허증 대여 등)와 동물약국·동물용 의약품 도매업소의 표시·광고 규정 준수 여부 등도 확인할 방침이다.

 

점검기간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동물용 의약품의 성분함량 검증을 위해 동물용 의약품 중 항생물질과 생물학적제제에 대한 수거검사도 병행한다. 지난해 100건을 수거 검사한 결과 함량 부적합(부적합률 3%) 3건을 적발했다.

 

강광식 경남도 동물방역과장은 “이번 단속을 통해 규정 위반업소와 약품성분 분석 부적합 업체에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을 내릴 방침이며, 동물용의약품 품질관리와 유통 질서 확립을 통해 축산농가와 반려동물 보호자가 믿고 약품을 구매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sangnam-do takes action to eradicate illegal distribution of adulterated veterinary medicines

Improving the quality of distributed and sold veterinary medicines and preventing the distribution of illegal and substandard medicines

 

Gyeongnam Province announced that it would inspect 647 animal drug sales establishments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veterinary drugs distributed and sold in the province and prevent the distribution of illegal and substandard drugs.

 

The surveillance period will last for six weeks from the 22nd to the 31st of next month, and an inspection team composed of Gyeongnam Province and city and county officials will visit the business to monitor animal drug practices and collect and inspect veterinary drugs, antibiotics, and biological agents. .

 

This crackdown is planned to be conducted at least once a year in accordance with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Animal Pharmacist Audit Guidelines, and handling rules for veterinary medicines, etc., and will check whether facility standards are met and the overall management of veterinary medicines.

 

Key monitoring items include △ when sold without a veterinarian's prescription, sales method, record management, scope of purchasers, compliance with compliance requirements, △ sale of unlicensed veterinary drugs, etc. △ sale of veterinary drugs that are expired, deteriorated, or contaminated.

 

In particular, we plan to check the working conditions of pharmacists at animal pharmacies and veterinary drug wholesale businesses (wearing sanitary uniforms, wearing name tags, renting pharmacist licenses, etc.) and whether they comply with labeling and advertising regulations.

 

During the inspection period, collection and inspection of antibiotics and biological agents among veterinary medicines are also conducted to verify the ingredient content of veterinary medicines distributed on the market. Last year, 100 cases were collected and inspected, and 3 cases with nonconformity content (3% nonconformity rate) were detected.

 

Kang Gwang-sik, head of the Animal Quarantine Department of Gyeongnam Province, said, “Through this crackdown, we plan to take administrative measures, such as business suspension, on businesses that violate regulations and those that fail to analyze drug ingredients, and establish quality control and distribution order for veterinary drugs so that livestock farmers and pet owners can trust them.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n environment where medicines can be purchased,”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