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경남은행 손잡고 수소차 충전요금 할인

2월부터 관내 수소충전소 요금 할인혜택 서비스 개시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02/07 [17:51]

창원특례시-경남은행 손잡고 수소차 충전요금 할인

2월부터 관내 수소충전소 요금 할인혜택 서비스 개시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02/07 [17:51]

▲ 창원특례시는 경남은행과 협력해 2월부터 관내 수소충전소에서 사용이 가능한 그린카드 수소차 충전요금 할인 이벤트를 실시한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창원특례시는 경남은행과 협력해 2월부터 관내 수소충전소에서 사용이 가능한 그린카드 수소차 충전요금 할인 이벤트를 실시해 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정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수소차량 이용 고객들에게 수소가스 충전요금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경남은행과 지속적으로 업무협의를 진행하였으며, 경남은행은 창원시의 제안에 수소차량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수소가스 충전 시 할인혜택을 주는 그린카드를 본격적으로 발급하기로 합의했다. 창원시는 수소충전소의 가맹점이 적어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범위가 열악했으나, 이번 합의로 창원시 관내 전 수소충전소를 추가해 혜택 범위를 넓혔다. 

 

그린카드는 수소차량 충전 시 전월 카드 사용실적에 따라 월 최대 3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카드 발급 및 이용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남은행 영업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그린카드는 창원시 관내 8개소 수소충전소(팔룡·성주·덕동·중앙·죽곡·사림·가포·대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창원시는 현재 지방자치단체 중 최대규모인 수소승용차 1400대, 수소버스 35대를 보급하고 있다. 수소차 이용객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자 취득세, 자동차세 감면 등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민간기업인 경남은행을 적극적으로 설득하여 시민들이 수소차에 대한 경제적 부담의 진입장벽을 낮춰 수소차량 이용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했다. 

 

류효종 미래전략산업국장은 “수소차 이용 시민들에게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고 일반시민들도 수소차에 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기관과 업무협의를 통해 수소차 이용 시민들을 위한 편의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수소산업도시 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Special City-Kyungnam Bank join hands to discount hydrogen car charging fees

 

In February, hydrogen charging station fee discount benefit service started

 

The Changwon Special City announced on the 7th that it will promote a policy to reduce the economic burden of the common people by holding a discount event for hydrogen car charging with a green card that can be used at hydrogen filling stations in the city in cooperation with Kyongnam Bank from February.

 

In order to reduce the economic burden of hydrogen gas charging fees for customers using hydrogen vehicles, the city has continued business negotiations with Kyongnam Bank. It was agreed to issue green cards in earnest. Changwon City had a poor range of benefits due to the small number of hydrogen charging station affiliates, but with this agreement, all hydrogen charging stations in Changwon City were added to expand the range of benefits.

 

With the Green Card, you can receive a discount of up to KRW 30,000 per month depending on the card usage in the previous month when recharging hydrogen vehicles. More details on card issuance and use can be found at Kyongnam Bank branches, and green cards can be used at eight hydrogen charging stations in Changwon (Palryong, Seongju, Deokdong, Jungang, Jukgok, Sarim, Gapo, and Daewon).

 

Changwon City is currently distributing 1,400 hydrogen passenger cars and 35 hydrogen buses, the largest among local governments. In order to reduce the economic burden of hydrogen car users, benefits such as acquisition tax and automobile tax reduction are provided. I tried to get you interested.

 

Ryu Hyo-jong, director of the Future Strategic Industry Bureau, said,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convenient policies for citizens using hydrogen vehicles through business consultations with various organizations so that the economic burden on citizens using hydrogen vehicles can be reduced and ordinary citizens can also take an interest in hydrogen vehicles. We will work hard to create an industrial city environment,”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