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제7대 송영선 신임 동남지방통계청장’ 취임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3/02/01 [13:31]

‘제7대 송영선 신임 동남지방통계청장’ 취임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3/02/01 [13:31]

▲ 송영선 신임 동남지방통계청장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동남지방통계청은 1일 제7대 청장으로 송영선 청장이 취임했다고 밝히고 별도의 취임식 없이 업무를 시작했다. 

 

송영선(53세) 신임청장은 행정사무관(행시46회)으로 공직에 입문해, 조사관리국 통계대행과장, 통계정책국 품질관리과장, 통계조정과장, 운영지원과장 등을 역임했다.

 

송영선 동남지방통계청장은 “동남지방통계청이 부산·울산·경남지역의 필요한 통계를 기획하고 분석하여 지방정부가 정책을 만드는 데 도움을 주는 지역 통계 허브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국가 및 지방 통계생산의 기반이 되는 현장조사가 날로 어려워지는 가운데, 직원들의 어려움을 듣고 개선할 수 있는 소통문화 정착 및 행복한 근무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ng Yeong-seon was inaugurated as the 7th head of the Southeast Regional Statistical Office

 

The Southeast Regional Statistical Office announced on the 1st that Director Song Young-seon had been inaugurated as the 7th commissioner, and began work without a separate inauguration ceremony.

 

Song Young-seon (53 years old), the new commissioner, entered the public service as an administrative officer (46 times), and served as the acting manager of the statistics department of the Investigation Management Bureau, the head of the quality control department of the statistics policy department, the head of the statistics coordination department, and the head of the operation support department.

 

Song Young-seon, head of the Southeast Regional Statistics Office, said, “We will make efforts to become a regional statistics hub that helps local governments make policies by planning and analyzing necessary statistics for the Busan, Ulsan, and Gyeongnam regions.”

 

He continued, “While field research, which is the basis for national and local statistics production, is becoming increasingly difficult, we will take the lead in establishing a culture of communication and creating a happy working environment where we can listen to and improve the difficulties of our employees.”

제보는 breakgn@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