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경남도 주관 적극행정 경진대회 시·군 사례 2위 달성

김희수 기자 | 기사입력 2022/12/05 [15:17]
지역뉴스
창녕군
창녕군,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경남도 주관 적극행정 경진대회 시·군 사례 2위 달성
기사입력: 2022/12/05 [15:17] ⓒ 브레이크뉴스경남
김희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난 2일 경남도청 대회의실에서 군 관계자들이 도 통합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김희수 기자


[브레이크뉴스=김희수 기자] 경남도가 주관한 2022년 혁신 및 적극행정 우수사례 도 통합 경진대회에서 창녕군이 시·군 사례 부문 2위(우수상)를 차지했다.

 

지난 2일 열린 경진대회는 도민이 체감하는 혁신 및 적극행정 문화정착을 위해 개최됐으며, 평가는 지난 11월 3일부터 경남도내 시군을 대상으로 사례접수 후 1차 서면심사(예선심사), 2차 온라인심사(도민투표), 3차 발표심사(본선) 순으로 진행됐다.

 

군은 2021년 하반기 창녕군 적극행정 우수사례로 선발된 농촌개발과 농산물유통팀의 ‘2022년 돌아온 맥도날드 창녕갈릭버거’ 사례를 제출해 군부 유일 본선 진출에 이어 시·군 사례 부문 최종 2위를 달성했다.

 

한국 맥도날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8월 시즌 한정 버거로 ‘창녕갈릭버거’를 선보여 한 달간 150만 개 이상을 판매했다.

 

‘창녕갈릭버거’는 고품질 국내 농산물을 활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한 ‘Taste of Korea(한국의 맛)’ 프로젝트 중 하나로, 약 42만 톤의 창녕마늘을 사용했다.

 

군은 창녕갈릭버거 재출시를 위해 마늘 납품가를 창녕군연합사업단과 협의해 낮추고, 반가공센터 설립으로 2차 가공비를 줄이는 해결안을 제안했다.

 

지난해 단순 수급으로 이어진 맥도날드 한국지사와의 인연이 군 공무원과 창녕군연합사업단의 적극성을 통해 계속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군 관계자는 “적극행정 우수사례로 선정된 것은 적극적으로 일한 직원들과 창녕마늘을 고품질로 키워주신 농업인들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창녕마늘을 홍보해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nyeong-gun won the Excellence Award at the Best Practice Contest for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Achieved 2nd place in case of city and county in active administration contest hosted by Gyeongnam-do

 

 

In the 2022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Best Practices Contest hosted by Gyeongnam-do, Changnyeong-gun took second place (excellence award) in the city and county case category.

 

The contest held on the 2nd was held to establish a culture of innovation and active administration experienced by the citizens, and the evaluation was conducted from November 3rd to municipalities in Gyeongsangnam-do. The online screening (citizen vote) and the 3rd presentation screening (final round) were conducted in order.

 

In the second half of 2021, the county submitted the case of ‘McDonald’s Changnyeong Garlic Burger, which returned in 2022’ by the Agricultural Development and Agricultural Products Distribution Team, which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case of active administration in Changnyeong-gun, and achieved the final second place in the city and county case category following the only military advance to the finals.

 

Following last year, McDonald's Korea introduced the "Changnyeong Garlic Burger" as a season-limited burger in August this year, selling more than 1.5 million units in one month.

 

‘Changnyeong Garlic Burger’ is one of the ‘Taste of Korea’ projects to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y utilizing high-quality domestic agricultural products, and used about 420,000 tons of Changnyeong garlic.

 

For the re-launch of Changnyeong Garlic Burger, the county proposed a solution to reduce the cost of secondary processing by lowering the garlic supply price in consultation with the Changnyeong-gun Combined Business Group and establishing a semi-processing center.

 

It was highly praised that the relationship with McDonald's Korea, which had been connected with simple supply and demand last year, was continued through the activeness of military officials and the Changnyeong-gun Combined Project Group.

 

A county official said, “It was thanks to the employees who actively worked and the farmers who raised Changnyeong garlic with high quality that it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case of active administration.”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