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태현 의원 대표발의 ‘창원시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 상임위 통과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11/18 [14:07]
종합뉴스
사회
백태현 의원 대표발의 ‘창원시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 상임위 통과
기사입력: 2022/11/18 [14:07]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백태현 경남도의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남도의회 백태현 의원이 대표 발의한 ‘국토균형발전을 위한 창원권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 촉구 건의안’이 17일 제400회 정례회 제1차 건설소방위원회를 통과했으며, 25일 최종 본회의 상정을 앞두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건의안에는 기초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개발제한구역으로 묶여 재산권을 침해하고 사유재산권 행사가 불능한 창원권 개발제한구역의 전면해제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 밖에도 윤석열 정부의 대선공약인 ‘창원권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 조기 이행을 촉구하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백태현 의원은 “도시 균형발전을 저해하고 시가지 내 개발가용지 부족으로 난개발은 물론, 환경문제와 기업의 경제활동에도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고 있다”고 파악했다.

 

이어 “창원권 개발제한구역은 지역의 주요 기반산업의 집적화에 장해요소로 작용함으로써 경제·사회적 문제가 고착화되는 상황과 맞물려 지역발전을 심각히 저해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지정 목적이 상실된 개발제한구역의 조속한 해제를 촉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resentative Baek Tae-hyeon’s ‘Changwon-si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Removal’ Passed the Standing Committee

 

The 'proposal to urge the total lifting of the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in the Changwon area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proposed by Representative Baek Tae-hyeon of the Gyeongnam Provincial Assembly, passed the 1st Construction Fire Committee at the 400th regular meeting on the 17th, and is about to be presented at the final plenary session on the 25th. 18 the day said

 

The proposal contains contents calling for the complete lifting of the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in the Changwon area, which is the only one of the basic local governments to be bound as a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infringing on property rights and making it impossible to exercise private property rights.

 

In addition, it includes content urging the early implementation of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s presidential election pledge, “total lifting of the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in the Changwon area.”

 

Rep. Baek Tae-hyeon identified that “it hinders the balanced development of the city, and the lack of available land for development in the urban area causes reckless development, as well as environmental problems and a huge hindrance to the economic activities of companies.”

 

“The development restriction zone in the Changwon area acts as an obstacle to the integration of major infrastructure industries in the region, and in line with the situation in which economic and social problems are entrenched, it is seriously impeding regional development,” he said. urged an immediate release.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