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겸허히 수용 밝혀

박동철 의원, 올바른 미래교육 위해 대책 세워 달라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11/14 [16:58]
종합뉴스
사회
경남교육청,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겸허히 수용 밝혀
박동철 의원, 올바른 미래교육 위해 대책 세워 달라
기사입력: 2022/11/14 [16:58]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교육청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14일 경상남도의회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제기된 스마트단말기 관리 체계에 대한 문제점을 겸허히 수용하며, 이에 대한 대책을 수립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경상남도의회는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경상남도교육청에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단말기 보급사업과 관련해, 스마트단말기 납품 수량과 재고 관리 등의 문제와 함께 납품업체의 납품 확인서를 기준으로 제출한 자료 집계 방식의 문제점도 지적했다. 

 

이에 대해 경상남도교육청은 도의회에서 제기한 문제점을 수용해, 학생에게 보급된 스마트단말기뿐만 아니라, 학교의 여유 기기, 서비스센터에서 수리 중인 기기, 납품업체에서 보관 중인 기기까지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을 조속히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중화 창의인재과장은 “지난 4일 제공된 교육 현안 설명자료의 스마트단말기 숫자에 오류가 발생한 점, 스마트단말기의 관리에 대한 지적 등을 받아들이며, 스마트단말기 관리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대책을 수립하여 조속히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박동철 의원은 “도교육위원회 지적사항을 받아들이겠다는 부분에 대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이와 함께 스마트단말기의 재고 파악 및 관리를 넘어 경남도 학생들의 개인정보 동의서 보관 및 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과 미래교육을 위한 아이톡톡 플랫폼의 실질적 활용까지를 포함하는 것이다. 올바른 미래교육을 위해 대책을 세워줄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nam Office of Education, humbly accepts comments made by administrative audits

 

Rep. Dong-Chul Park, different measures for correct future education

 

Gyeongsangnam-do Office of Education said on the 14th that it would humbly accept the problems with the smart terminal management system raised through the administrative audit of the Gyeongsangnam-do Council and establish countermeasures.

 

On the 10th, the Gyeongsangnam-do Provincial Assembly conducted an administrative audit through an administrative audit, and in relation to the smart terminal distribution project being promoted by the Gyeongsangnam-do Office of Education, problems such as the quantity and inventory management of smart terminals and the data collection method submitted based on the supplier's delivery confirmation document. also pointed out

 

In response, the Gyeongsangnam-do Office of Education accepted the problems raised by the provincial council and promptly builds a system to manage not only smart terminals distributed to students, but also spare devices at schools, devices being repaired at service centers, and devices stored by suppliers. said he would

 

Lee Jung-hwa, head of the Creative Talent Division, said, “We accept the error in the number of smart terminals in the educational issue explanatory material provided on the last 4 days, and the point about the management of smart terminals, and establish measures to increase the stability and efficiency of smart terminal management as soon as possible. I will do it,” he said.

 

Rep. Park Dong-cheol said, "I am fortunate to accept the points pointed out by the Provincial Board of Education. At the same time, it goes beyond the inventory identification and management of smart terminals, it will thoroughly store and manage the personal information consent form of students in Gyeongnam Province, and it will include practical use of the iTalk Talk platform for future education. We strongly demand that measures be taken for the right future education.”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