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창원특례시의원, “위탁운영사 선정” 의혹 제기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 운영사” 행감에서 지적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9/20 [10:04]
지역뉴스
창원시
김영록 창원특례시의원, “위탁운영사 선정” 의혹 제기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 운영사” 행감에서 지적
기사입력: 2022/09/20 [10:04]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영록 창원특례시의원이 행정감사를 통해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 위탁운영사 관련 질의를 하고 있다.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김영록 창원특례시의원은 19일, 제118회 제1차 정례회에서 기획행정위원회 소속으로 서울사무소, 자치행정국, 공보관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김 의원은 자치행정국 평생교육과 소관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에 대해 “위탁운영중인 A사가 센터를 운영하기에 적합하지 않고, 특히 국가산하 센터 및 프로젝트를 위탁한 경험이 전무한 업체임을 지적했다. 또한 지난 2년간 큰 운영손실을 냈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3월 다시 위탁운영 재계약이 체결됐다”며 위탁업체와 계약체결 과정에 대한 강한 의혹을 제기했다.

 

김 의원은 실제 운영실적 자료를 분석한 결과 A사는 2020~2021년도 2기 1차년도 당시 2억3천7백여만 원(휴관명령 6천1백만원 보전), 2021~2022년도 2기 2차년도에는 1억9천3백여만 원의 운영손실을 냈다고 밝혔다. 

 

또한 김 의원은 “재계약 당시 위탁경영 입찰에 참여한 기업은 있었는가”의 질의에 담당과장은 “단독입찰”이라고 답변했다.

 

이에 김 의원은 입찰에 참가한 업체가 3곳이었는데 담당과장은 단독입찰이라고 한 점은 합리적인 의심을 가지기에 충분해 보인다며, 위탁운영 선정기준과 위탁 입찰 업체 리스트 및 사업제안서 등 관련 자료요청을 했다.

 

평생교육과 김현수 과장은 “행감에서 단독입찰이라고 한 부분은 착오가 있었다. 지난 2년 동안 운영사는 코로나로 제대로 운영이 되지 않아 손실이 많았다. 김영록 의원이 제기한 의혹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지난 3월 전문위원을 추천받아 7명의 위원회를 구성했고, 계약은 정상적으로 이루어진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김영록 시의원은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의 운영실적 부진과 위탁업체의 재계약에 대한 의혹이 제기된 만큼 철저하게 파악해 의혹을 제기한 시민들이 더 이상의 의혹을 가지지 않도록 해줘야 하는 할 의무가 시에 있는 만큼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City Councilor Kim Young-rok raises suspicion of “selection of consignment operator”

 

“Lee Soon-Sin Leadership International Center Operator” pointed out in Haenggam

 

Kim Young-rok, a member of the Changwon Special City Council, conducted administrative audit activities at the 118th 1st regular meeting on the 19th as a member of the Planning and Administrative Committee for the Seoul Office, Autonomous Administration Bureau, and Public Affairs Bureau.

 

Regarding the Lee Soon-shin Leadership International Center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Lifelong Education Division of the Autonomous Administration, Rep. Kim pointed out that "Company A, which is being commissioned, is not suitable to operate the center, and in particular, it is a company that has no experience in entrusting national centers and projects." He also raised strong suspicions about the contract signing process with the consignment company, saying, "The contract was renewed again in March, despite the large operating losses over the past two years."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actual operating performance data, Assemblyman Kim analyzed the data of the actual operating performance, and as a result, Company A received about 237 million won in the first year of the second period of 2020-2021 (closed order to preserve 61 million won), and the second year of the second period of 2021-2022. It said that it had an operating loss of 193 million won.

 

In addition, to the question of "Did any company participate in the consignment management bid at the time of the renewal of the contract?", Assemblyman Kim answered, "Independent bidding."

 

Rep. Kim said that there were three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bid, but the manager in charge said that it was enough to raise a reasonable doubt that it was an independent bid, and requested related data, such as the selection criteria for consignment operation, a list of consigned bidders, and business proposals.

 

Director Kim Hyun-soo of the Lifelong Education Department said, “There was an error in the part that said that it was an independent bid in Haenggam. For the past two years, the operator has suffered a lot of losses as it has not been operating properly due to the corona virus. The allegations raised by Rep. Kim Young-rok are impossible. He was recommended by an expert member in March to form a 7-member committee, and the contract was completed normally.”

 

City Councilor Kim Young-rok said, “As the city has an obligation to thoroughly understand the sluggish operation performance of the Yi Sun-shin Leadership International Center and to ensure that the citizens who raised the suspicion do not have any more suspicions, we will cooperate with the city. Please,”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