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태풍 ‘난마돌’ 대비 농업시설 긴급 점검 실시

수리시설, 원예시설, 축산시설 등 취약시설에 대한 긴급 사전 점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9/16 [11:50]
종합뉴스
사회
경남도, 태풍 ‘난마돌’ 대비 농업시설 긴급 점검 실시
수리시설, 원예시설, 축산시설 등 취약시설에 대한 긴급 사전 점검
기사입력: 2022/09/16 [11:50]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도, 태풍 ‘난마돌’ 대비 농업시설 긴급 점검 실시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남도는 제14호 태풍 난마돌 북상에 대비 수리, 원예, 축산 등 취약시설에 대한 점검에 나섰다.

 

도는 기상청 발표에 따라 태풍 ‘난마돌’이 현재 경로를 유지할 경우 경남 남해안에 농작물, 농업시설 등에 영향을 줄 것으로 판단해 긴급 사전 점검을 실시했다. 

 

이에 수리시설인 재해위험저수지 56개소와 배수장 465개소, 배수로 7,183km 등에 대해 점검했다.

 

또한, 원예시설은 과수원 90곳과 시설하우스 60개소 등에 배수로 정비, 지주시설 결박·고정상태, 경사지 피복조치, 방풍망 정비 등 이행 여부를 점검했다.

 

축산시설 역시 태풍 힌남노 피해농가(7개소)에 대한 응급복구상황 확인 및 배수로 정비, 시설장비 결박, 비상발전기 작동 여부 등을 점검했다.

 

경남도는 농업재해대책상황실을 중심으로 24시간 상황관리, 재대본과 공조유지, 농업인 안내, 응급 복구 등 태풍에 대비한 대응 태세를 갖추고, 농업재해대책상황실 운영을 통해 기상특보·예방요령 전파, 피해상황 관리, 상황회의개최·전파 등을 신속히 실시한다. 

 

기상특보 발령 시 SMS 발송 등 현장모니터링 요원을 활용해 피해 우려 지역 사전대피 안내하는 등 피해 발생 시 피해농가에 대한 신속한 복구계획 수립 및 재난지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정연상 농정국장은 “취약시설에 대한 점검·보완과 철저한 사전 대비를 통해 이번에도 인명피해 및 농업분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sangnam-do conducts emergency inspection of agricultural facilities in preparation for typhoon ‘Nanmadol’

Emergency pre-inspection of vulnerable facilities such as repair facilities, horticultural facilities, and livestock facilities

 

Gyeongnam Province began to inspect vulnerable facilities such as repairs, gardening, and livestock in preparation for the 14th typhoon Nanmadol northward.

 

According to the announcement of the Meteorological Agency, the provincial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conducted an emergency preliminary inspection, judging that if Typhoon Nanmadol maintains its current route, it will affect crops and agricultural facilities in the southern coast of Gyeongsangnam-do.

 

Accordingly, 56 disaster-dangerous reservoirs, 465 drainage sites, and 7,183 km of drainage channels, which are repair facilities, were inspected.

 

In addition, the horticultural facilities inspected the implementation of drainage ditches in 90 orchards and 60 facility houses, tying and fixing conditions for holding facilities, covering slopes, and maintenance of windbreaks.

 

The livestock facilities also checked the emergency recovery status of farmhouses damaged by typhoon Hinnamno (7 locations), maintenance of drainage channels, tying facility equipment, and checking whether emergency generators are operating.

 

Gyeongnam Province is equipped with a response posture for typhoons such as 24-hour situation management, maintenance of re-scripts and air-conditioning, guidance for farmers, and emergency recovery centering on the Agricultural Disaster Response Situation Room. Promptly implement situation management, holding and disseminating situation meetings.

 

When a weather warning is issued, it is planned to establish a rapid recovery plan and provide disaster support for damaged farms in the event of damage, such as using on-site monitoring personnel such as sending SMS to guide evacuation of areas concerned about damage.

 

Jeong Yeon-sang, director of the Agricultural Administratio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minimize human casualties and damage to the agricultural sector through inspection and supplementation of vulnerable facilities and thorough preliminary preparations."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