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나눔명문기업’ 가입, 경남 8호

사회적 책임 앞장서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8/18 [10:24]
종합뉴스
사회
BNK경남은행, ‘나눔명문기업’ 가입, 경남 8호
사회적 책임 앞장서
기사입력: 2022/08/18 [10:24]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BNK경남은행 최홍영 은행장(사진 왼쪽 세번째)이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기철 회장으로부터 나눔명문기업 현판과 기부 약정서를 전달 받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BNK경남은행이 경남지역 금융권 최초로 대한민국의 나눔을 이끄는 나눔명문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BNK경남은행은 ‘나눔명문기업’ 경남 8호로 가입했다고 18일 밝혔다.

 

나눔명문기업은 1억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3년 이내 기부를 약정하는 기부자 모임이다.

 

본점에서 열린 나눔명문기업 가입식에서는 최홍영 은행장이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기철 회장으로부터 나눔명문기업 현판과 기부 약정서를 전달받았다.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사회공헌활동비로 239억원을 지출하며 지역 사회ㆍ공익 및 메세나활동 등을 지원했다.

 

특히 5년 연속 200억원 이상을 사회공헌활동비로 사용하며 경남과 울산지역 곳곳에 희망을 전했다.

 

최홍영 은행장은 “나눔명문기업 가입은 의미 있는 일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서며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뿐만 아나라 사회공헌사업을 적극 펼쳐 지역 사회와 가치를 나누는 동시에 사랑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을 포함한 경남지역 나눔명문기업으로는 1호 ㈜경한코리아, 2호 ㈜무학, 3호 신성그룹, 4호 ㈜유니온, 5호 경남에너지㈜, 6호 HSD엔진㈜, 7호 ㈜마창대교가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NK Kyongnam Bank joins ‘a prestigious sharing company’, Gyeongnam No. 8

 

Taking the lead in social responsibility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BNK Kyongnam Bank was listed as a leading sharing company in Korea for the first time in the financial sector in the Gyeongnam region.

 

BNK Kyongnam Bank announced on the 18th that it had signed up as Gyeongnam No.

 

A prestigious sharing company is a group of donors who donate more than 100 million won or pledge to donate within 3 years.

 

At the signing ceremony for a prestigious sharing company held at the head office, Bank President Choi Hong-young received a signboard and a donation agreement from Chairman Kang Ki-cheol of the Gyeongnam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BNK Kyongnam Bank spent 23.9 billion won in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last year to support local communities and public interest and Mecenat activities.

 

In particular, for five years in a row, more than 20 billion won was used for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spreading hope throughout Gyeongsangnam-do and Ulsan.

 

Choi Hong-young, president of the bank, said, “Joining a prestigious Nanum company is meaningful. We will take the lead in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and do our best to spread a culture of sharing. In addition, we will actively engage in social contribution projects to share values ​​with the local community and strive to become a beloved company.”

 

On the other hand, the prestigious sharing companies in Gyeongnam, including BNK Kyongnam Bank, include No. 1 Kyunghan Korea, No. 2 Muhak, No. 3 Shinsung Group, No. 4 Union, No. 5 Kyungnam Energy, No. 6 HSD Engine Co., Ltd., No. 7 Machang Co., Ltd. there is a bridge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