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 개최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8/15 [12:07]
지역뉴스
창원시
“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 개최
기사입력: 2022/08/15 [12:07]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이 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창원특례시는 15일 창원대종각에서 광복회 창원연합지회를 비롯한 보훈단체 및 시민들과 함께 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를 개최했다. 

 

광복절 기념 타종행사는 대종의 장엄한 울림을 통해 일제의 억압에 굴하지 않고 구국의 일념으로 독립운동을 펼친 독립유공자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고 나라사랑의 마음과 광복의 정신을 시민들과 되새기기 위해 마련됐다. 

 

▲ 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 모습  © 이성용 기자


올해 타종행사는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김영선 국회의원, 김이근 창원시의장과 김동철 광복회창원지회장을 비롯한 독립유공 후손자 30여명이 참여했으며, 특히 사전 타종행사 참여모집 공고를 통해 10명의 시민들이 함께 참여해 총 33번의 대종을 울렸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이번 광복절 타종행사를 통해 77년전 광복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창원대종각에서 울리는 타종소리가 창원시를 동북아 중심도시로 나아가는데 큰 힘이 되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제77주년 광복절 기념식 창원대종 타종행사 후 기념 촬영   © 이성용 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ngwon Daejong Bell Ringing Ceremony for the 77th Liberation Day”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On the 15th, Changwon Special City held the Changwon Daejong Bell Ringing Ceremony to commemorate the 77th Liberation Day with the Liberation Society Changwon Federation branch and other veterans and citizens.

 

The Liberation Day commemorative bell ringing event was prepared to commemorate the noble patriotism of the independence fighters who did not yield to the oppression of Japan through the solemn sound of the great bell and fought for the independence with the sole purpose of saving the country, and to remind the citizens of the love of country and the spirit of liberation.

 

This year's bell-ringing event was attended by about 30 descendants of independence merit, including Mayor Hong Nam-pyo of Changwon, National Assemblyman Kim Young-seon, Changwon City Mayor Kim I-geun, and Changwon Branch Chairman Kim Dong-cheol. rang the bell

 

Changwon Special Mayor Hong Nam-pyo said, “I hope that the joy of liberation 77 years ago will be shared through this Liberation Day bell ringing event and that the sound of the bell ringing at Changwon Daejonggak will be a great help in moving Changwon City into a central city in Northeast Asia.”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