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경찰청, 불법 담배 제조·판매책 검거

총책 및 공장 운영자 등 21명 검거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7/25 [16:34]
종합뉴스
사회
경남경찰청, 불법 담배 제조·판매책 검거
총책 및 공장 운영자 등 21명 검거
기사입력: 2022/07/25 [16:34]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경찰청  © 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경남경찰청(청장 김병수)은 지난 ‘2020년 11월경부터 2022년 3월까지 낙동강 주변에 위치한 비어 있는 공장을 임차한 후 담배제조기기를(6대) 설치하고, 불법체류자를 고용해 중국산 담배 상호를 도용한 28만8천 보루를 불법 제조해 SNS 등을 통한 전국으로 유통·판매해, 총 18억 7,200만원 상당의 부당 이득을 취한 피의자 21명을 담배사업법위반 및 상표법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하고, 이중 총책·공장운영자·공장관리인 등 3명을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경남경찰청 광역수사대는 국정원과 공조하여 낙동강변에 위치한 공장에서 불법체류 외국인을 고용해 담배를 불법 제조한다는 첩보를 입수한 후 전담수사팀을 편성하여 입건 전 조사에 착수하였으며, 공장 주변에서 잠복 등을 통해 범행에 이용된 차량과 특정 증거자료를 확보한 후 해당 공장을 압수·수색하여 현장에서 공장운영자 및 불법체류자인 종업원 등 9명을 검거하고, 장부 및 배송일지와 불법 제조 담배 118박스 등 증거자료를 압수했다.

 

이후 범행에 이용된 계좌 및 통화내역 분석 등으로 총책, 공장관리자, 판매책, 담뱃갑 제조원 등을 순차적으로 검거하여 불법 담배 제조 조직 총 21명을 전원 검거하였고, 총책·공장운영자·공장관리자 등 3명을 구속했다.

 

▲ 불법 담배제조 현장 모습(경남경찰청=제공) © 이성용 기자


경남경찰청은 불법 제조 담배의 경우 건강증진세 등의 세금이 부과되지 않아, 국고손실 방지를 위해 세무서 등 관계기관에 통보하였으며, 유통·판매한 것으로 확인되는 판매점에 대해서는 경남도청 등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수사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불법 제조 담배는 건강 경고문구와 주요 성분 함유량도 기재되어 있지 않으며, 인체 유해 성분이 함유될 수 있으므로 불법 제조·판매 현장을 목격한 경우 적극적인 신고를 해달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nam Police Agency arrested for illegal tobacco manufacturing and sales

 

21 people including general manager and factory operator arrested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The Gyeongnam Police Agency (Chief Kim Byung-soo) rented an empty factory located near the Nakdong River from around November 2020 to March 2022, installed tobacco manufacturing equipment (6 units), and 21 suspects who illegally manufactured 288,000 cartons of cigarettes from China and illegally manufactured 288,000 cartons of cigarettes from China and distributed and sold them nationwide through SNS, etc. On the 25th, it was announced that three people, including the general manager, factory operator, and factory manager, were arrested.

      

The Gyeongnam Police Agency's regional investigation team, in cooperation with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obtained information that illegally resident foreigners were hired to manufacture cigarettes illegally at a factory located on the banks of the Nakdong River. After securing the vehicle and specific evidence materials used for the crime, the factory was seized and searched, and 9 people including the factory operator and illegal resident employees were arrested on the spot, and evidence materials such as books and delivery diaries and 118 boxes of illegally manufactured cigarettes were confiscated. did.

 

After that, the general manager, factory manager, sales person, and cigarette pack maker were sequentially arrested by analyzing the account and currency history used in the crime, and a total of 21 people were arrested in the illegal tobacco manufacturing organization, and 3 people including the general manager, factory operator, and factory manager has been arrested

 

The Gyeongnam Police Agency notified the relevant agencies such as the tax office to prevent loss of the national treasury because illegally manufactured cigarettes are not subject to taxes such as health promotion tax. will expand the investigation.

 

In addition, illegally manufactured cigarettes do not contain health warnings and main ingredient content, and they may contain ingredients harmful to the human body.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