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코리아 여행길 민간사업 위탁자 선정

마음이 쉬어가는 길, 고성 해양 치유길

양영석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10:50]
지역뉴스
고성군
고성군, 코리아 여행길 민간사업 위탁자 선정
마음이 쉬어가는 길, 고성 해양 치유길
기사입력: 2022/06/29 [10:50] ⓒ 브레이크뉴스경남
양영석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고성 해양 치유길’을 여행객들이 걷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양영석기자] 고성군은 지난 24일 코리아 둘레길 쉼터 및 걷기 여행길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민간위탁사업 심의회를 열고 경남대학교 산학협력단을 수탁기관으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경남대 산학협력단은 오는 7월부터 쉼터운영과 프로그램 진행을 위해 고성의 지역민을 공개 모집하고, 온·오프라인 교육을 통해 웰니스 걷기 코치를 양성, 8월부터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걷기 여행 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 지역특화관광콘텐츠 공모 사업에 선정돼 추진되는 사업으로, 고성군은 코리아 둘레길(남파랑길) 걷기 코스에 힐링과 건강이라는 이야기를 입혀 ‘고성 해양 치유길’ 을 개발했다.

 

‘고성 해양 치유길’은 고성의 아름다운 자연과 리아스식 해안을 바라보면서 일상에서 지친 심신을 치유할 수 있는 둘레길이다.

 

앞으로 운영될 코스는 △고성의 먹거리로 구성한 치유 음식과 운동을 통해 당뇨 관리를 배우는 에너지 로드(고성-31코스) △석기인의 음식, 운동, 명상, 소원빌기 등을 통한 마음 치유 코스인 자연인 로드(고성-33코스) △고성의 아름다운 해안 경관을 보며 다이어트를 할 수 있는 운동·영양 다이어트 로드(고성-12코스) △바쁜 삶에 지친 현대인에게 자신에게 맞춘 차를 시음하며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해양 치유 차로드(고성-13코스) △특별프로그램 고성의 아름다운 둘레길을 가볍게 산책할 수 있는 코스(야(夜)한밤의 달빛 로드(고성-12, 13코스) 등 6개의 다양한 테마 로드가 준비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보다 프로그램 운영이 다소 늦게 시작되긴 하지만, 더 알찬 프로그램으로 준비된 치유와 힐링의 걷기 여행길을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seong-gun Selected as a Private Business Consignor for Korea Travel

 

The path to rest the heart, the Goseong Marine Healing Path

 

[Break News = Reporter Yang Young-seok] Goseong-gun announced on the 28th that it had held a private consignment project deliberation for the operation of the Korea Dulle-gil shelter and walking tour program on the 24th and selected Kyungnam University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Foundation as the entrusted institution.

 

Kyungnam University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Foundation plans to openly recruit local residents of Goseong for shelter operation and program operation from July, train wellness walking coaches through online and offline education, and operate the program from August.

 

The walking tour program is a project promo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selected as a regional specialized tourism content contest. .

 

The ‘Goseong Marine Healing Path’ is a trail where you can heal the mind and body tired from daily life while looking at the beautiful nature of Goseong and the ria coast.

 

The course to be operated in the future is △Energy Road (Goseong-31 Course) to learn diabetes management through healing food and exercise made with Goseong food and △Natural Person Road, a course for healing the mind through stone-given food, exercise, meditation, and making a wish. (Goseong-33 course) △Exercise and nutrition diet road where you can lose weight while looking at the beautiful coastal scenery of Goseong (Goseong-12 course) △Marine healing that relieves stress by tasting tea tailored to modern people who are tired of busy lives Cha-Road (Goseong-13 Course) △Special Program Six different themed roads will be prepared, including a course where you can take a leisurely stroll along the beautiful Dulle-gil in Goseong (Night Midnight Moonlight Road (Goseong-12, 13 Course)). to be.

 

A military official said, "Although the program operation started a little later than last year, I hope you will look forward to the healing and healing walking journey prepared with a more fruitful progra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