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치매안심센터, ‘건강웃음교실’ 운영

주윤한기자 | 기사입력 2022/06/23 [14:30]
지역뉴스
거창군
거창군 치매안심센터, ‘건강웃음교실’ 운영
기사입력: 2022/06/23 [14:30] ⓒ 브레이크뉴스경남
주윤한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거창군 치매안심센터 건강교실 모습.  © 주윤한기자

 

[브레이크뉴스-주윤한기자] 경남 거창군은 최근 4주간의 일정으로 29개 전 보건기관 내 54개 마을에  ‘금빛인생 기억e음 치매예방교실’의 프로그램 중 웃음과 노래가 있는 건강웃음교실을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금빛인생 기억e음 치매예방교실’의 프로그램은 20일 부터∼7월 15일까지 진행된다.중

 

‘하하 호호! 건강웃음교실’은 웃음 효능에 대한 설명과 함께 노래 부르며 치매예방 손동작을 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재미있는 입담을 곁들이는 등 여가활동의 기회가 적은 어르신에게 웃음과 함께하는 치매예방 건강체조 등을 제공했다.

 

특히, 이번에 참여한 웃음치료강사 9명은 프로그램 운영 전에 전원 치매파트너 교육을 이수하도록 해서 치매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대상자들의 눈높이에서 맞춰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했다.

 

건강웃음교실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거창군보건소에서 우리들을 위해 치매예방프로그램을 비롯한 재미있는 웃음교실을 열어주어서 오랜만에 크게 웃을 수 있었고,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한 우울감과 스트레스를 잊게 하는 유쾌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이번 건강웃음교실 운영으로 어르신들의 외로움과 소외감을 감소시키고, 치매예방과 건강문제에 대해 소통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된 것 같다”며 “앞으로 어르신들이 행복할 수 있는 마을이 되도록 다채로운 프로그램 개발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eochang-gun Dementia Relief Center operates ‘Healthy Laugh Class’

 

[Break News-Reporter Yoon-Han Joo] Geochang-gun, Gyeongsangnam-do, started a healthy laughter class with laughter and singing among the programs of 'Golden Life Memory e-eum Dementia Prevention Class' in 54 villages in 29 health institutions in the last 4 weeks. said on the 23rd.

 

The program of ‘Golden Life Memory e-eum Dementia Prevention Class’ runs from the 20th to July 15th.

 

‘Ha ha ho ho! ‘Healthy Laughter Class’ consists of various programs such as singing along with explanations on the efficacy of laughter and performing hand gestures to prevent dementia. provided

 

In particular, the 9 laughter therapy instructors who participated this time had to complete the dementia partner education before operating the program to enhance their understanding of dementia and to operate the program at the target's eye level.

 

An elderly person who participated in the healthy laughter class said, "Geochang-gun Public Health Center opened a fun laughter class, including a dementia prevention program, for us, so we were able to laugh out loud after a long time.

 

Goo In-mo, Governor of Geochang said, “The operation of this healthy laughter class reduces loneliness and alienation among the elderly, and it seems to have become an opportunity to communicate about dementia prevention and health problems. We will spare no effort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as many diverse programs as possible.”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