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6대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취임

"공정하고 당당한 법 집행 주문"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6/23 [09:26]
종합뉴스
사회
제36대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취임
"공정하고 당당한 법 집행 주문"
기사입력: 2022/06/23 [09:26]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36대 김병수 경남경찰청장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경남경찰청은 제36대 경남경찰청장으로 김병수 청장이 정병관 1층 대회의실에서 22일 오후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병수 청장은 취임식에서 공정한 법 집행과 당당한 법 집행을 통해 어느 한쪽으로도 치우치지 않고 올바르게 대하겠다고 공정의 의미를 말했다. 

 

이어 당당함에 대해서도 "위엄있고 떳떳함"이라고 말하고 일선 현장에서 당당하게 법 집행을 해달라고 말했다.

 

김 청장은  "경남 경찰의 일원으로 직원들을 응원하는 역활과 경찰관이라는 업에 충실할 것이라고 말하고, 익숙함을 경계하며, 기본에 충실하며, 원칙을 지킬 때 신뢰가 만들어 진다"고 말했다.

 

경찰은 국민을 위해 자신의 인생을 포함해 백시수표를 쓰는 사람이라고 말하고 우리 경찰의 헌신을 존중하는 국민이 많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병수 청장은 경찰대 5기로 1989년 경찰에 입문해 창원중부경찰서장, 서울특별시경찰청 공공안전차장, 경찰청 경비국 국장, 제33대 대구광역시경찰청장을 역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auguration of the 36th Chief of Gyeongnam Police Agency, Kim Byung-soo

 

"Fair and Immaculate Law Enforcement Order"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Gyeongnam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the 36th Gyeongnam Police Agency Commissioner Kim Byeong-soo held an inauguration ceremony on the afternoon of the 22nd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first floor of Jeong Byeong-gwan.

 

At his inauguration ceremony, Commissioner Kim Byeong-soo said the meaning of fairness, which would be fair and not biased toward either side through fair and dignified law enforcement.

 

He then said that he was "dignified and proud" about his dignity and asked him to confidently enforce the law at the front line.

 

Commissioner Kim said, "As a member of the Gyeongnam Police Department, trust is created when you say that you will be faithful to your role as a police officer and to support employees, be wary of familiarity, be faithful to the basics, and follow the principles."

 

The police said that they are a person who writes a check, including their own lives, for the people, and that they will work hard to increase the number of people who respect the dedication of our police.

 

Commissioner Kim Byeong-soo served as the deputy chief of public safety at the Seoul Metropolitan Police Agency, the director of the National Police Agency's security bureau, and the 33rd head of the Daegu Metropolitan Police Agency.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