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박종우 거제시장 후보 사퇴하라

박종우 후보와 주변인 공직선거법 위반혐의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31 [17:40]
종합뉴스
정치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박종우 거제시장 후보 사퇴하라
박종우 후보와 주변인 공직선거법 위반혐의
기사입력: 2022/05/31 [17:40]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은 31일, 국민의힘 박종우 거제시장 후보와 관련한 보도자료를 내고 거제시민들을 더 이상 욕보이지 말라며 후보직에서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국민의힘 박종우 후보의 탈법선거 행위를 주장하는 종교계 인사의 양심선언이 나왔다. 거제 지역 한 사찰 스님이 지난해 박종우 후보 부인으로부터 두 차례에 걸쳐 총 1천만원을 받았다는 것이다. 이후 선거관리위원회는 기부행위 혐의로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27일에는 창원지검 통영지청이 국민의힘 박종우 거제시장 후보의 측근과 서일준 국회의원의 전 직원 자택 등을 압수수색 했다. 이 사건은 박종우 후보의 측근 A씨가 서일준 국회의원 전 직원으로부터 입당원서와 당원 명부 등을 건네받고 1300만원을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뿐만 아니다. 박종우 후보의 지인과 측근은 선거구민에게 과일과 자서전 등을 무상으로 배포한 혐의도 받고 있다. 6월 1일 지방선거가 끝난 후 관계자들은 줄지어 검찰청 앞에 서게 될 것이다. 이에 박종우 거제시장 후보와 주변인들의 잇따르는 금품선거 혐의와 검찰의 압수수색을 지켜보는 거제시민들은 분노를 넘어 허탈감마저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박종우 후보와 주변인들의 혐의는 공정선거를 통한 국민주권 원칙에 정면으로 도전하는 것이다. 지금이라도 박종우 후보가 사퇴하는 것이 거제시민들의 바람이다. 지금 박종우 후보가 거제시민들을 위해 봉사할 기회가 왔다. 거제시민들을 위해 사퇴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nam Provincial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signs Candidate Jong-woo Park of Geoje Mayor

 

Candidate Park Jong-woo and his neighbors accused of violating the Public Official Election Act

 

[Break News = Correspondent Lee Seong-yong] On the 31st, the Gyeongnam Provincial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leased a press release related to Park Jong-woo, a candidate for the mayor of Geoje, the power of the people, urging him not to insult the citizens of Geoje any longer and to resign from his candidacy.

 

A declaration of conscience from religious figures arguing for the illegal election of Park Jong-woo, a candidate for the power of the people, has been issued. It is said that a monk at a temple in Geoje received a total of 10 million won on two occasions from the wife of candidate Park Jong-woo last year. Since then, the Election Commission is said to be conducting an investigation into allegations of donations.

 

On the 27th, the Tongyeong Branch of the Changwon District Prosecutors' Office seized and searched the homes of former employees of National Power Candidate Park Jong-woo and Seo Il-joon, a former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In this case, it is known that Mr. A, close to Park Jong-woo, was handed over 13 million won to a former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member Seo Il-joon, including the application form and list of party members.

 

Not only this. Park Jong-woo's acquaintances and close aides are also accused of distributing fruits and autobiography to constituency residents free of charge. After the local elections on June 1, officials will line up in front of the prosecutor's office. Geoje mayor Park Jong-woo and his neighbors are complaining about the successive bribery election allegations and the police's search and seizure, and Geoje citizens are not only angry but also complaining of disappointment.

 

The charges of Candidate Park Jong-woo and his neighbors are a direct challenge to the principle of popular sovereignty through fair elections. It is the wishes of the citizens of Geoje that Park Jong-woo resigns even now. Now, candidate Park Jong-woo has an opportunity to serve the citizens of Geoje. He just needs to resign for Geoje citizens.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