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완수 경남도지사 후보, 소통위해 행보 이어가

"경남소상공인연합회 정책제안"
"지방선거장애인연대 공약제안 설명회 참석"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7 [08:40]
종합뉴스
정치
박완수 경남도지사 후보, 소통위해 행보 이어가
"경남소상공인연합회 정책제안"
"지방선거장애인연대 공약제안 설명회 참석"
기사입력: 2022/05/17 [08:40]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박완수 후보가 소상공인들로부터 정책제안을 받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박완수 경남도지사 후보는 16일 경남소상공인 연합회가 주최한 정책과제 전달식과 같은 날 오후 경남지방선거장애인연대 도지사후보 초청 공약제안 설명회에 각각 참석해 소상공인과 장애인공약 제안을 경청하고 공약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경남소상공인연합회는 종합지원센터 건립과 디지털 인프라 지원, 성공창업 멘토링 사업 추진, 소상공인 활성화 방안 등 13건의 사업을 제안했다.

 

창업과 폐업이 잦은 소상공인을 위한 창업 멘토링 지원 사업과 지역과 업종 정보를 제공하는 디지털 인프라 구축의 필요성과 지원요청에 공감했다.

 

박 후보는 소상공인이 연 1~2회 모이는 지역행사를 개최하는 것을 제안해 소상공인과의 소통을 통해 끊임없는 정책제안 등을 하자고 제안했다.

 

▲ 경남지방선거장애인연대가 공약제안서를 전달했다.  


박완수 후보는 같은 날 오후 장애인연대의 초청으로 정책제안 설명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전하고 “경남의 장애인 보건지표를 확인해보니 각종 지표가 전국 평균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을 확인했다”며, “이동에 장애를 가지신 74% 이상의 장애인들이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행정이 이를 적극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환경과 제도의 개선이 필요하다는 것을 공감했다”고 밝히고 “도지사가 되면 이런 부분들을 개선해 장애인들이 소외당하지 않고 일상을 통해 행복 지수를 높여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andidate Park Wan-soo of Gyeongnam Provincial Governor Continues to Communicate

 

 "Gyeongnam Small Business Association Policy Proposal"

 

 "Participation in the presentation of the Promise Proposal of the Solidarity for the Disabled in Local Election"

 

[Break News = Correspondent Lee Seong-yong] Gyeongnam Provincial Governor Park Wan-su attended the briefing session for the invitation of the provincial governor candidate of the Gyeongnam Regional Election Disability Coalition on the same day as the policy task delivery ceremony hosted by the Gyeongnam Small Business Association on the 16th, respectively, and listened to the proposals of the small business owners and the disabled, and made their promises. He said that it would be reflected in the

 

On this day, the Gyeongnam Small Business Association proposed 13 projects,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a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digital infrastructure support, promotion of mentoring for successful startups, and measures to revitalize small businesses.

 

They agreed with the need for and support requests for a start-up mentoring support project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often start up and close their businesses, and for the establishment of a digital infrastructure that provides region and industry information.

 

Candidate Park suggested holding a local event where small business owners meet once or twice a year, and suggested that we make continuous policy proposals through communication with small business owners.

 

Candidate Park Wan-su attended a policy proposal briefing session at the invitation of the Solidarity for the Disabled on the afternoon of the same day and delivered his greetings. He said, “We agreed that it is necessary to improve the environment and system that the administration can actively accommodate so that more than % of people with disabilities do not feel inconvenience. We will try to make it higher.”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