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특산품 서홍감자, 인기절정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11 [17:52]
지역뉴스
밀양시
밀양특산품 서홍감자, 인기절정
기사입력: 2022/05/11 [17:52]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밀양시 하남읍 서홍감자 작목반에서 감자를 수확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양영석기자] 밀양시 하남들에서는 밀양의 명물 ‘서홍감자’ 수확이 한창이다. 서홍감자는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신품종으로 시에서 출자한 밀양물산주식회사와의 전량 계약재배로 생산한다. 올해 계약재배 물량은 2ha이며 참여농가 수는 10호, 생산 예상량은 250톤 정도다.

 

서홍감자는 추운 겨울을 이겨낸 시설하우스 감자로 얼핏 보면 겉이 담홍색을 띠고 있어 고구마처럼 보이지만 찐 감자로 먹으면 수미감자보다 훨씬 더 포실하고 고소한 풍미가 일품이다. 낮은 칼로리와 풍부한 비타민C 보유로 ‘땅 속의 사과’라고 불린다.  

 

밀양시 6차산업과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서홍감자 수확 후 1개월 만에 매진돼 늦게 찾은 소비자들에게는 아쉬움을 전하기도 했다”면서 “밀양특산품 서홍감자를 5월 중에 TV NS홈쇼핑, 밀양팜 쇼핑몰, aT온라인경매, 전국 공공기관 직거래를 통해 판매할 계획이며, 밀양시민들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내이동 밀양식자재마트 내 로컬푸드 판매대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ryang's specialty, Seohong Potato, peak popularity

 

[Break News = Reporter Yang Young-seok] In Hanam, Miryang-si, Miryang's famous 'Seohong Potato' harvest is in full swing. West red potato is a new variety developed by the Rural Development Administration and is produced entirely through contract cultivation with the city-funded Miryang Mulsan Co., Ltd. This year, the contract cultivation volume is 2ha, the number of participating farms is 10, and the expected production amount is about 250 tons.

 

Seohong potato is a facility house potato that has survived the cold winter. At first glance, it looks like a sweet potato because of its pink color, but when eaten as a steamed potato, it has a much richer and savory flavor than the sumi potato. It is called the ‘apple in the ground’ due to its low calorie and rich vitamin C content.

 

An official from the 6th Industry Division in Miryang City said, “Last year, the West Red Potatoes were sold out within a month after harvesting, which was a disappointment to consumers who arrived late. We plan to sell them through online auctions and direct transactions from public institutions across the country, and they can also be purchased at local food vendors in Nai-dong Miryang Material Mart so that Miryang citizens can easily access them.”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