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감 선거 사무소 잇단 개소식

"최해범 전 중도‧보수 후보 박종훈 후보 지지 밝혀"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5/07 [22:44]
종합뉴스
사회
경남교육감 선거 사무소 잇단 개소식
"최해범 전 중도‧보수 후보 박종훈 후보 지지 밝혀"
기사입력: 2022/05/07 [22:44]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상권 후보가 개소식에 찾아온 도민들에게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경남교육감 후보들이 7일 잇달아 선거 선거사무소를 열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하면서 양 진영에서도 수성이냐 탈환이냐를 놓고 한판 격전이 예상된다.

 

이날 김상권 후보는 "김상권의 약속캠프" 라는 슬로건으로 개소식을 열고 경남도민들에게 출정식을 통해 승리하겠다는 약속을 했다.

 

이날 김 후보의 캠프에는 박완수 경남도지사 후보를 비롯해 홍남표 창원시장 후보 등 국민의힘 시‧도 후보들이 축하를 위해 찾아왔고 시민사회단체와 많은 도민들이 찾아와 승리를 위해 힘을 모았다.

 

김상권 후보는 중도‧보수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 격한 진통을 겪으며 어렵사리 단일화를 완성시켰고 지금은 단일화의 극대를 위해 퍼포먼스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박종훈 후보도 같은날 개소식을 열고 3선 승리를 위한 힘찬 출발을 알렸고 꼭 승리해 못다한 일들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 최해범 전 창원대 총장이 박종훈 후보 지지를 밝히고 있다.  


경남 곳곳에서 박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선거 사무소를 찾았고 특히 중도 보수 후보로 나왔던 최해범 전 창원대 총장이 참석해 박종훈 교육감이 당선되어야 한다고 밝혀 주위 사람들이 깜짝 놀랐다. 

 

최해번 전 창원대 총장은 "박종훈 후보는 지난 8년의 교육감직을 수행하면서 능력을 검증 받았다"고 말하고 "경남교육이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해서는 박종훈 후보가 당선되어야 한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nam Superintendent of Superintendent Election Office Opening Ceremony

 

"Cheer Hae-beom announces his support for Park Jong-hoon, a former moderate/conservative candidate"

 

[Break News = Correspondent Lee Seong-yong] As the candidates for the Gyeongnam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pened their election offices one after another on the 7th and entered into a full-fledged election campaign, a fierce battle is expected in both camps over whether to defend or retake.

 

On this day, candidate Kim Sang-kwon held an opening ceremony with the slogan "Kim Sang-kwon's Promise Camp" and promised the people of Gyeongnam Province that he would win through the campaign.

 

On this day, Candidate Kim's camp was attended by Candidates for the People's Strength City and Provincial Government, including Gyeongnam Provincial Governor Park Wan-su and Changwon Mayor Hong Nam-pyo, to congratulate him.

 

Candidate Sang-kwon Kim suffered intense pain in the process of unification of the moderate and conservative candidates and completed the unification with difficulty, and now it seems that he is preparing a performance to maximize the unification.

 

Candidate Jong-Hoon Park also opened the news on the same day and announced a strong start for a third-term victory, and he said that he would win and accomplish the unfinished business.

 

Many people from all over Gyeongsangnam-do visited the election office to support candidate Park, and in particular, Choi Hae-beom, former president of Changwon University, who had been a moderately conservative candidate, attended and showed a performance that surprised those around him when he announced that Superintendent Park Jong-hoon should be elected.

 

Former Changwon University President Choi Hae-beon said, "Candidate Jong-hoon Park has been tested for his abilities while serving as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for the past 8 years," said Choi Hae-beon, former president of Changwon University.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