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경찰청 인권위원회, 1차 정기회의

"인권보호 위해 경찰과 인권위원회가 함께 힘 모은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4/18 [14:45]
종합뉴스
사회
경남경찰청 인권위원회, 1차 정기회의
"인권보호 위해 경찰과 인권위원회가 함께 힘 모은다"
기사입력: 2022/04/18 [14:45]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경찰청 인권위원회 1차 정기회의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경남경찰청은 지난 15일 경남경찰청 신관 1층 대회의실에서 경남경찰청장을 비롯한 경찰지휘부와 박훈 인권위원장 등 인권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경남경찰청 인권위원회 1차 정기회의」를 가졌다.

 

이날 정기회의에서는 21년 경남청 인권보호 활동사항 공유 및 22년 인권보호 활동 추진 방향을 공유하고, 국가인권위 진정‧권고 예방을 위한 자문청취 및 인권보호 1번지 도약을 위한 인권시책 마련 등을 논의했다.

 

박훈 인권위원장은 “검찰과의 수사권 조정 이후 경찰 수사의 처리 시스템이 정착되어가는 중요한 시기에 국민들의 편의와 인권보호 신장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는 경남경찰에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경남도민, 나아가 국민 모두의 인권보호에 앞장서는 경남경찰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상률 경남청장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인권보호 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전문가로 구성된 인권위원들의 의견이 매우 중요한 만큼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리며 문화경찰을 기반으로 인권감수성을 향상시켜 인권보호를 최우선하는 경남경찰이 되겠다”며 인권위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nam Police Agency Human Rights Committee, 1st regular meeting

 

"The police and the Human Rights Commission are working together to protect human rights"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The Gyeongnam Police Agency held the 「Gyeongnam Police Agency Human Rights Committee 1st Regular Meeting」 on the 15th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first floor of the new building of the Gyeongnam Police Agency with the presence of the Gyeongnam Police Agency Commissioner, Police Command, and Human Rights Committee Chairman Park Hoon.

 

At the regular meeting on this day, the Gyeongnam Office shared human rights protection activities for 21 years, shared the direction of human rights protection activities for 22 years, listened to advice to prevent complaints and recommendations from the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of Korea, and discussed the preparation of human rights policies to take a leap forward in human rights protection. .

 

Chairman Park Hoon of Human Rights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Gyeongnam Police Department for its efforts in various ways to enhance the convenience and protection of human rights of the people at an important time when the police investigation system is being established after the adjustment of the investigation authority with the prosecution. I hope that the Gyeongnam Police Department will take the lead in protecting the human rights of all citizens.”

 

Gyeongnam Commissioner Sang-ryul Lee said, “As the opinions of human rights committee members composed of experts are very important to establish a human rights protection policy that meets the needs of citizens, we ask for your continued interest and cooperation. I will become the Gyeongnam Police Department,” he said, expressing his gratitude to the human rights commissioners.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