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창원시장 박지원 예비후보, 초청 인터뷰

"장바구니 들고 시장보는 평범한 시장 되겠다"
"청년의 입장에서 청년문제 함께 고민하겠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4/13 [09:37]
사람/사람들
인터뷰
국민의힘 창원시장 박지원 예비후보, 초청 인터뷰
"장바구니 들고 시장보는 평범한 시장 되겠다"
"청년의 입장에서 청년문제 함께 고민하겠다"
기사입력: 2022/04/13 [09:37]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민의힘 창원시장 박지원 예비후보(부울경언론연대)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박 예비후보는 “저는 건축을 전공했습니다. 그 경험을 살려 아름다운 창원시를 만들 것입니다. 한 가정의 주부로서 남편을 내조하고 자식을 키우며 시장바구니를 들고 시장에 가는 평범한 가정주부”라고 자신을 소개한 후 “이것이 우리의 삶이고 그런 삶을 풍요롭게 하는 일이 창원시장의 일이기에 그런 보통사람의 눈으로 시정을 펼치고 싶다”고 출마소견을 밝혔다.

 

▲인재등용의 부재 탕평책으로 해결...

“지금은 지방자치단체 간 치열한 경쟁시대이다. 실정에 맞는 도시 디자인이 필요하며 저는 그 전문성을 갖고 있다. 계파와 정파를 떠나 최고의 인재와 정책전문가를 기용해 도시의 틀을 바꿀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현 창원시정에 입장에 대해서는 “허 시장이 추진하고 있는 수소 산업과 방위산업, 특례시 전환을 위한 수고는 정당한 평가를 받아야 하겠지만 그외 SM타운 협약 해지 등 여러 불편한 현안들에 대해서는 아쉽다”고 말했다.

 

▲준비하고 있는 핵심공약은...

“전문 인력으로 구성된 씽크탱크팀으로 방산, 수소산업, 스마트 그린 산단, 진해신항, 원전생태계 복원, 교통인프라 확충, 소상공인 생태계 업그레이드, 건강보장도시를 위한 △창원형 스마트 헬스 케어 서비스 △공공의료 확대 △특성화된 건강돌봄시스템 구축과 스마트 교통융합 시스템 구축 △창원시 각 구(5개)에 최소 1개소 △상업, 업무시설 공간물류 서브터미널을 갖추고 △지하공간 물류시설 공간 및 메인터미널, 옥상층 이착륙장 설계 △항만의 어드밴티지를 증폭시키는 설계 등을 들었다.

 

또한 개편사업에 따른 현실적 피해보상 제도 실행을 위해 △도시계획으로 일터, 생활권의 침해에 실질적 손해배상 △계속 침해받게 될 기본 권리를 보상하는 시스템 마련. △신산업 일자리 참여를 위한 교육과정을 전폭지원. △전문교육기관과 연계해 시민 각자의 자생력 함양 △항만, 공항등 타국민과 교류를 위한 언어교육 지원확대 등을 말했다.

 

▲광역시 추진이 필요하다...

"전임시장의 실패를 반면교사 삼아 임기 내 이뤄내도록 열과 성을 다할 것”이며 "경제가 활성되고 삶의 질이 나아질 것이며, 그렇게 된다면 인구는 자연히 늘어나고 특례시가 아닌 광역시로 나아갈 수밖에 없다. 창원광역시로 나아가기 위한 미래지향적인 시정을 펼쳐야 할 것”이라는 이유를 들었다.

 

이와 함께 마창진 균형발전과 바람직한 창원시 발전상에 대해 “창원은 경제산업 중심도시로서 역할을 강화시키고, 진해는 창원제조업의 경쟁력 향상 지원을 위한 신항만과 물류도시, 마산은 창원의 배후도시로서의 기능과 문화관광도시로 발전시켜야 한다”며 “해외 첨단 기술 기업을 창원시 역내로 유입하고 창원을 업그레이드 시키는 역량을 쏟아야 한다”고 말했다.

 

▲ 국민의힘 창원시장 박지원 예비후보(부울경언론연대) 


▲청년실업문제 해결방안 있나...

“창원제조업의 고도화, 진해 물류, 마산의 문화관광산업 발전을 통해 질 좋은 청년일자리를 만들면서 청년벤처들의 꿈과 희망, 열정을 펼칠 수 있는 창업공간과 기회를 갖도록 행정력을 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문화, 예술, 스포츠 분야에서도 “이태리와 유럽, 마카오에서 진행되는 F1경기를 통해 전 세계 슈퍼 카들이 찾아오도록 하고 싶다”면서 “그런 공간도 있고 항만과 비행장 등 접근성도 좋다. 또 하나는 요트대회를 유치할 요트계류장 시설을 확장해 봄 직하다”고 말했다.

 

박지원 예비후보는 “저는 높은 직책과 경륜을 갖진 못했지만 섬세하고 치밀한 감각과 어디든지 달려갈 수 있는 젊은 에너지로 원스톱 행정, 현장행정으로 최대한의 능률을 놀일 것”이라며 “누구라도 시장실로 찾아와 소통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추고 수평적인 행정을 구축하겠다. 부정부패와 불공정인사를 뿌리 뽑겠다. 지역별 특수성과 자율성을 최대한 인정해 특성을 살리겠다.

 

박 예비후보는 이화여자대학교 공대 건축학과를 졸업, 명지대 최고위대학원 부동산학과 수료, 한국정책연구원 초빙교수, (사)아시아모델협회 국제모델포럼 부회장, 2021 국민의힘 경남도당 부위원장, 국민의힘 경남도당 선대위 선거대책본부장, 국민의힘 중앙위원회 사회복지분과 수석, 20대 대선 희망경남선대위 지역지원본부장, 20대 대선 경남선대위 진해 당협 여성특별위원장 등을 역임했다./[부울경언론연대]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eople's Power Changwon Mayor Park Ji-won Invitational Interview

 

“I will become an ordinary market with shopping carts”

 

"We will think about youth issues together from the perspective of young people"

 

[Break News = Reporter Lee Seong-yong] Candidate Park said, “I majored in architecture. We will make use of that experience to create a beautiful Changwon city. As a housewife, she introduced herself as an ordinary housewife who supports her husband, raises children, and goes to the market with a market basket. “I want to make corrections through the eyes of people,” he said.

 

▲ Resolving the absence of talent recruitment with a remedial measure...

“Now is an era of fierce competition between local governments. Urban design that fits the situation is needed, and I have that expertise. We will change the frame of the city by hiring the best talents and policy experts, regardless of factions and factions.”

 

Regarding the position of the current Changwon municipal government, he said, "The efforts that Mayor Heo is promoting for the hydrogen industry, defense industry, and transition to special cities should be properly evaluated, but it is unfortunate about other inconvenient issues such as cancellation of the SM Town agreement."

 

▲ The key promise we are preparing is...

“Think tank team composed of professional manpower for defense industry, hydrogen industry,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 Jinhae New Port, nuclear power plant ecosystem restoration,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expansion, small business ecosystem upgrade, health guarantee city △Changwon-type smart health care service △expansion of public health △ Establishment of specialized health care system and smart transportation convergence system △At least one location in each district (5) in Changwon City △Commercial and office space logistics sub-terminals △Underground logistics facility space, main terminal, and rooftop landing area design △ Designs to amplify the port's advantage were mentioned.

 

In addition, in order to implement a realistic damage compensation system according to the restructuring project, △ compensation for actual damages for violations of the right to work and living through urban planning △ Prepare a system that compensates for basic rights that will continue to be infringed. △ Full support for education courses for participation in new industrial jobs. He talked about △ cultivating the self-reliance of each citizen in connection with specialized educational institutions △ expanding support for language education for exchange with other citizens such as ports and airports.

 

▲ Metropolitan cities need to be promoted...

"I will do my best to make the full-time mayor's failure a counter-teacher to achieve it within my term of office," he said. We need to carry out future-oriented municipal administration to move toward Changwon Metropolitan City.”

 

At the same time, regarding the balanced development of Machangjin and the desirable development of Changwon City, “Changwon strengthens its role as an economic and industrial center city, Jinhae is a new port and logistics city to support the improvement of competitiveness of Changwon manufacturing industry, and Masan is the function and cultural tourism of Changwon as a hinterland city. “We need to develop into a city,” he said.

 

▲ Is there a solution to the youth unemployment problem?

“We will mobilize administrative power to create high-quality youth jobs through the advancement of the Changwon manufacturing industry, logistics in Jinhae, and the development of the culture and tourism industry in Masan, while providing a space and opportunity for start-ups where young ventures can realize their dreams, hopes and passions,” he said. .

 

In the field of culture, art, and sports, he said, “I want to have supercars from all over the world come to me through F1 matches in Italy, Europe, and Macau. Another possibility is to expand the yacht apron facility to host yacht competitions.”

 

Candidate Park Ji-won said, "I do not have a high position and experience, but I will play with maximum efficiency through one-stop and on-site administration with a delicate and meticulous sense and young energy that can run anywhere. will be lowered and a horizontal administration will be established. We will root out corruption and unfair personnel practices. We will preserve the characteristics of each region by acknowledging the specialties and autonomy of each region as much as possible.

 

Candidate Park graduated from the Department of Architecture at Ewha Womans University, completed the Department of Real Estate at Myongji University’s top graduate school, Visiting Professor at the Korea Policy Research Institute, Vice Chairman of Asian Model Association International Model Forum, 2021 People’s Power Gyeongnam Provincial Party Vice Chairman, People’s Power Gyeongnam Provincial Party He has served as the head of the election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in the election committee, the chief of the social welfare division of the People's Power Central Committee, the head of the regional support headquarters of the Gyeongnam Election Team Hope in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and the women's special chairperson of the Jinhae Party Association in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