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강소기업협의회장 이‧취임식

제3대 ㈜제일종공 김주진 대표이사 회장 취임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2/07 [15:59]
지역뉴스
창원시
창원강소기업협의회장 이‧취임식
제3대 ㈜제일종공 김주진 대표이사 회장 취임
기사입력: 2022/02/07 [15:59] ⓒ 브레이크뉴스경남
이성용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창원강소기업협의회 이・취임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이성용기자] 창원시는 7일 호텔인터내셔널에서 열린 창원강소기업협의회 이・취임식에 참석해, 지역 강소기업들과의 네트워킹 활동과 교류협력을 통한 동반성장을 도모하며 협의회 회원들과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창원강소기업협의회는 2017년 창립돼 현재 72개의 회원사가 가입돼 있으며, ‘NO 1.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이라는 비전으로 기업 성장을 위한 노하우 전수, 사업설명회 등 정보공유의 장 마련을 통한 강소기업 간 네트워킹 강화를 위한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발맞추고자 시는 중소기업을 육성하여 창원 경제의 허리 역할을 하는 중견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여러 가지 기업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중 창원형 강소기업 육성사업을 통해 ❶창원형 강소기업 발굴(발굴), ❷창원형 강소기업 육성 및 사업화 지원(육성), ❸창원형 강소기업 성장 지원(성장), ❹글로벌 전문기업 육성(목표달성)의 단계로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그 결과 2015년부터 2021년까지 강소기업 76개사가 육성됐으며, ▲경남스타기업 15개사 ▲중기부 글로벌 강소기업 6개사 ▲산업부 월드클래스 2개사 ▲그 밖에 소부장 강소기업에 3개사가 지정되는 등 26개사가 창원형 강소기업에서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괄목할만한 성과를 올렸다.

 

▲ 허성무 창원시장이 창원강소기업협의회 이・취임식에서 축하인사 말씀을 전하고 있다.


이처럼 지속적인 지역 일자리 창출을 통한 창원 경제 성장을 위해 올해도 어김없이 지역 우수기업 14개사를 선정하여 중점 육성할 계획으로, 2025년까지 150개, 2030년까지 300개사를 창원형 강소기업으로 집중육성 할 계획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제3대 회장으로 취임하신 김주진 회장님께 축하를 드리며, 창원강소기업협의회가 회장님과 회원사들과 함께 창원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성장의 동력이 될수 있도록 열심히 올 한해 달려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지난 13일 출범한 특례시 위상에 걸맞는 산업도시로 최선을 다해서 기업을 지원하고, 또 기업을 위해서 정책을 만드는 시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auguration ceremony of Chairman of Changwon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Association

 

Joo-jin Kim inaugurated as the 3rd CEO of Cheil Jonggong Co., Ltd.

 

[Break News = Correspondent Lee Seong-yong] The city of Changwon participated in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the Changwon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Association held at Hotel International on the 7th, promoting mutual growth through networking activities and exchanges with local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having a meaningful time with the council members said to have had

 

The Changwon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Council was founded in 2017 and currently has 72 member companies. Activities to strengthen networking are being promoted.

 

To keep pace with this, the city is promoting various business support projects to nurtur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into mid-sized enterprises that play a pivotal role in the Changwon economy. Among them, ❶ Discovering (discovering) Changwon-type small strong enterprises, ❷ Supporting (nurturing) nurturing and commercializing Changwon-type small strong enterprises, ❸ Supporting the growth of Changwon-typ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growth), ❹ Fostering specialized global enterprises (goals) Achievement) step by step to help them grow into a global small and medium-sized company.

 

As a result, 76 small strong companies were fostered from 2015 to 2021, ▲ 15 Gyeongnam Star Enterprises ▲ 6 global small strong companies from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 2 world-class companies from the Ministry of Industry ▲ Other 3 companies were designated as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etc. 26 companies made remarkable achievements in growing from a Changwon-type small giant to a global small giant.

 

As such, for the economic growth of Changwon through continuous job creation, 14 excellent local companies will be selected and intensively nurtured again this year. plan.

 

Changwon Mayor Huh Seong-moo said, “I would like to congratulate Chairman Kim Joo-jin, who has been inaugurated as the 3rd president, and I ask that you work hard this year so that the Changwon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Council can become a driving force for regional economic growth through job creation in Changwon City together with the chairman and member companies. “As an industrial city worthy of the status of a special city launched on the 13th, we will do our best to support companies and make policies for them,” he said. 

제보는 breakgn@naver.com
ⓒ 브레이크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